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화제 영상] ‘가장 크게 입 벌려서’ 기네스북 오른 사연
입력 2016.12.26 (10:56) 수정 2016.12.26 (11:0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상 누구보다 입을 크게 벌릴 수 있다고 자신하는 독일의 베른트 슈미트 씨.

슈미트 씨가 기네스 기록 보유자로 이름을 올릴 수 있었던 사연이 공개됐습니다.

지난해 어린 아들이 기네스북에서 입을 크게 벌린 한 남성의 사진을 보여줬다고 하는데요.

쫙 벌린 입의 길이가 84mm인 남성으로, 이전의 기록 보유자였습니다.

그 길로 슈미트 씨는 부엌에 있던 부인에게 달려가 입 크기를 재었는데, 88mm로 더 컸던 겁니다.

공식 영상을 촬영해 보낸 슈미트 씨는 '가장 크게 입을 벌릴 수 있는' 세계 기록 보유자로 인정받았습니다.
  • [지구촌 화제 영상] ‘가장 크게 입 벌려서’ 기네스북 오른 사연
    • 입력 2016-12-26 10:57:51
    • 수정2016-12-26 11:04:20
    지구촌뉴스
세상 누구보다 입을 크게 벌릴 수 있다고 자신하는 독일의 베른트 슈미트 씨.

슈미트 씨가 기네스 기록 보유자로 이름을 올릴 수 있었던 사연이 공개됐습니다.

지난해 어린 아들이 기네스북에서 입을 크게 벌린 한 남성의 사진을 보여줬다고 하는데요.

쫙 벌린 입의 길이가 84mm인 남성으로, 이전의 기록 보유자였습니다.

그 길로 슈미트 씨는 부엌에 있던 부인에게 달려가 입 크기를 재었는데, 88mm로 더 컸던 겁니다.

공식 영상을 촬영해 보낸 슈미트 씨는 '가장 크게 입을 벌릴 수 있는' 세계 기록 보유자로 인정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