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미 前 상원의원, 기내서 소란 피워 쫓겨나
입력 2017.01.11 (20:35) 수정 2017.01.11 (20:54)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녹취> 알다 마토(미국 前 상원의원) : "옳은 일을 위해 나와 함께 일어섭시다"

전 미국 상원 의원이 비행기에서 소란을 피워 쫓겨나는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포트 로더데일 공항에서 존에프케네디 공항으로 가려고 준비 중이던 기내에서 알다 마토 전 상원의원이 언성을 높이다 벌어진 일인데요.

조종사가 비행기 무게 분배를 위해 승객 10명에게 자리를 옮겨줄 것을 부탁했는데, 이 같은 처사가 부당하다며 승객들을 선동하고 승무원에게 항의하다 쫓겨난 겁니다.

해당 항공사는 안전상의 이유로 이 같은 조치를 취했다고 입장을 밝혔는데요.

알다 마토 전 상원의원은 자신이 너무 과잉 반응을 했다며, 잘못을 사과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미 前 상원의원, 기내서 소란 피워 쫓겨나
    • 입력 2017-01-11 20:33:00
    • 수정2017-01-11 20:54:43
    글로벌24
<녹취> 알다 마토(미국 前 상원의원) : "옳은 일을 위해 나와 함께 일어섭시다"

전 미국 상원 의원이 비행기에서 소란을 피워 쫓겨나는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포트 로더데일 공항에서 존에프케네디 공항으로 가려고 준비 중이던 기내에서 알다 마토 전 상원의원이 언성을 높이다 벌어진 일인데요.

조종사가 비행기 무게 분배를 위해 승객 10명에게 자리를 옮겨줄 것을 부탁했는데, 이 같은 처사가 부당하다며 승객들을 선동하고 승무원에게 항의하다 쫓겨난 겁니다.

해당 항공사는 안전상의 이유로 이 같은 조치를 취했다고 입장을 밝혔는데요.

알다 마토 전 상원의원은 자신이 너무 과잉 반응을 했다며, 잘못을 사과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