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X-밴드레이더 출항”…北 미사일 요격 준비?
입력 2017.01.13 (07:02) 수정 2017.01.13 (08:4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기권 밖에서 날아오는 탄도미사일을 포착할 수 있는 미국의 고성능 해상기반 X밴드 레이더가 한반도로 출항했습니다.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할 것에 대비해 미국이 요격 준비에 들어간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옵니다.

김용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축구장만한 갑판 위에 거대한 레이더돔을 탑재한 해상기반 X-밴드 레이더, 2천km 떨어진 곳의 야구공도 포착할 정도의 고성능 탐지력을 갖춰 '바다의 사드 레이더'로 불리는 해상 X밴드 레이더가 한반도로 향하고 있습니다.

지난 9일 하와이 모항에서 출항한 이 레이더는 한반도 방향인 북서쪽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이 레이더는 이달 말까지 한반도와 불과 1,600km 가량 떨어진 일본 동쪽 해상까지 근접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조치는 김정은이 신년사에서 대륙간 탄도미사일 발사를 공언한 뒤 나온 미국의 첫 군사적 대응입니다.

이 때문에 미국이 북한의 미사일 동향을 밀착 감시한 뒤 발사를 강행할 경우 요격에 나서기 위해 본격적인 준비를 시작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옵니다.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을 X밴드 레이더가 탐지하면, 미국 이지스함이 해상에서 SM-3 미사일로 요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녹취> 카터(미국 국방장관/지난8일) : "(북한이) 미국으로 미사일을 발사하거나 동맹국에 피해가 예상될 경우 (미사일을) 격추시킬 것 입니다."

X밴드 레이더는 북핵 위협이 고조될 때 미사일 감시를 위해 몇 차례 이동 배치된 전례가 있으며, 석달 전에도 한반도 인근에서 한달 간 임무를 수행했습니다.

KBS 뉴스 김용준입니다.
  • “美 X-밴드레이더 출항”…北 미사일 요격 준비?
    • 입력 2017-01-13 07:04:54
    • 수정2017-01-13 08:44:16
    뉴스광장
<앵커 멘트>

대기권 밖에서 날아오는 탄도미사일을 포착할 수 있는 미국의 고성능 해상기반 X밴드 레이더가 한반도로 출항했습니다.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할 것에 대비해 미국이 요격 준비에 들어간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옵니다.

김용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축구장만한 갑판 위에 거대한 레이더돔을 탑재한 해상기반 X-밴드 레이더, 2천km 떨어진 곳의 야구공도 포착할 정도의 고성능 탐지력을 갖춰 '바다의 사드 레이더'로 불리는 해상 X밴드 레이더가 한반도로 향하고 있습니다.

지난 9일 하와이 모항에서 출항한 이 레이더는 한반도 방향인 북서쪽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외신들이 보도했습니다.

이 레이더는 이달 말까지 한반도와 불과 1,600km 가량 떨어진 일본 동쪽 해상까지 근접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조치는 김정은이 신년사에서 대륙간 탄도미사일 발사를 공언한 뒤 나온 미국의 첫 군사적 대응입니다.

이 때문에 미국이 북한의 미사일 동향을 밀착 감시한 뒤 발사를 강행할 경우 요격에 나서기 위해 본격적인 준비를 시작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옵니다.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을 X밴드 레이더가 탐지하면, 미국 이지스함이 해상에서 SM-3 미사일로 요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녹취> 카터(미국 국방장관/지난8일) : "(북한이) 미국으로 미사일을 발사하거나 동맹국에 피해가 예상될 경우 (미사일을) 격추시킬 것 입니다."

X밴드 레이더는 북핵 위협이 고조될 때 미사일 감시를 위해 몇 차례 이동 배치된 전례가 있으며, 석달 전에도 한반도 인근에서 한달 간 임무를 수행했습니다.

KBS 뉴스 김용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