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미르·K스포츠’ 허가 직권취소 검토
입력 2017.01.17 (17:03) 수정 2017.01.17 (17:08)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화체육관광부가 모금 과정에서의 불법성이 드러난 미르와 K스포츠 재단의 설립 허가를 직권으로 취소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문체부 관계자는 "특검에 의해 관련 기소가 이뤄지면 법원 판단 전이라도 두 재단의 설립 허가를 취소하기 위한 법률적인 검토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두 재단의 해산 관련 결정이 이뤄질 때까지 인건비 등 비용 지출을 최소화하도록 관리 감독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정부, ‘미르·K스포츠’ 허가 직권취소 검토
    • 입력 2017-01-17 17:04:25
    • 수정2017-01-17 17:08:23
    뉴스 5
문화체육관광부가 모금 과정에서의 불법성이 드러난 미르와 K스포츠 재단의 설립 허가를 직권으로 취소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문체부 관계자는 "특검에 의해 관련 기소가 이뤄지면 법원 판단 전이라도 두 재단의 설립 허가를 취소하기 위한 법률적인 검토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두 재단의 해산 관련 결정이 이뤄질 때까지 인건비 등 비용 지출을 최소화하도록 관리 감독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