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과 20일 만에…‘반기문 불출마’ 참모들도 몰랐다
입력 2017.02.02 (06:33) 수정 2017.02.02 (07:0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대선 불출마 선언은 귀국 후 불과 20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반 전 총장 측 캠프는 깊은 충격에 빠졌습니다.

장덕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귀국과 함께 '정치 교체'를 내세우며 야심차게 대권 도전 의사를 밝혔던 반기문 전 총장.

<녹취> 반기문(전 유엔 사무총장/지난달 12일) : "제 한 몸을 불사를 각오가 돼 있다고 이미 말씀을 드렸고 그 마음에 변함이 없습니다."

하지만, 불과 20일만에 꿈을 접었습니다.

<녹취> 반기문(전 유엔 사무총장/어제) : "이러한 결정을 하게 된 저 자신에게 혹독한 질책을 하고 싶습니다."

불출마 회견 전에 측근 인사들과 상의도 하지 않았습니다.

반기문 캠프는 큰 충격에 빠졌습니다.

사무실 이전과 대규모 외곽 조직 출범 등 본격적인 대선 준비에 여념이 없던 상황에서, 날벼락 같은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입니다.

반 전 총장은 불출마 선언 이후에야 캠프 관계자들에게 미안하다는 뜻을 전했습니다.

반 전 총장과 함께 하겠다며 탈당 의사를 밝혀온 새누리당 충청권 의원들도 침묵 속에 향후 행보에 대한 장고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 불과 20일 만에…‘반기문 불출마’ 참모들도 몰랐다
    • 입력 2017-02-02 06:36:18
    • 수정2017-02-02 07:06:1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대선 불출마 선언은 귀국 후 불과 20일 만에 이뤄졌습니다.

반 전 총장 측 캠프는 깊은 충격에 빠졌습니다.

장덕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귀국과 함께 '정치 교체'를 내세우며 야심차게 대권 도전 의사를 밝혔던 반기문 전 총장.

<녹취> 반기문(전 유엔 사무총장/지난달 12일) : "제 한 몸을 불사를 각오가 돼 있다고 이미 말씀을 드렸고 그 마음에 변함이 없습니다."

하지만, 불과 20일만에 꿈을 접었습니다.

<녹취> 반기문(전 유엔 사무총장/어제) : "이러한 결정을 하게 된 저 자신에게 혹독한 질책을 하고 싶습니다."

불출마 회견 전에 측근 인사들과 상의도 하지 않았습니다.

반기문 캠프는 큰 충격에 빠졌습니다.

사무실 이전과 대규모 외곽 조직 출범 등 본격적인 대선 준비에 여념이 없던 상황에서, 날벼락 같은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입니다.

반 전 총장은 불출마 선언 이후에야 캠프 관계자들에게 미안하다는 뜻을 전했습니다.

반 전 총장과 함께 하겠다며 탈당 의사를 밝혀온 새누리당 충청권 의원들도 침묵 속에 향후 행보에 대한 장고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