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희정 ‘선한 의지’ 논쟁 잇단락…안상수 출마 선언
입력 2017.02.22 (06:22) 수정 2017.02.22 (07:1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의 '선한 의지 발언'을 놓고 벌어진 문재인 전 대표와의 논쟁이 일단 봉합되는 모양샙니다.

여당에서는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일자리 대통령을 내세우며 대선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안희정 충남지사는 지난 19일 한 행사장에서 박근혜 대통령도 선한 의지로 좋은 정치를 하려 했으나 법과 제도를 따르지 않아 문제가 발생했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습니다.

<인터뷰> 안희정(충남지사/지난 19일) : "(K스포츠재단, 미르재단은) 사회적인 대기업들의 많은 좋은 후원금을 받아서 동계올림픽을 잘 치르고 싶어하는 마음이실 거로 생각합니다."

이에 대해 문재인 전 대표는 "안 지사의 말에 분노가 빠져 있다고" 날을 세웠고, 안 지사는 "지도자의 분노는 피바람을 나게 한다"고 맞받았습니다.

다시 문 전 대표가 "사람에 대한 분노가 아니라 불의에 대한 것"이라고 응수하는 등 신경전이 이어졌습니다.

결국 안 지사는 "박근혜 대통령까지 예로 든 건 적절치 못했다"면서 사과했고 문 전 대표도 오해에서 비롯된 것 같다며 봉합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전 민주당 대표/어제) : "(안 지사는) 통합을 강조한 것이었고, 그것을 강조하다 보니 말이 좀 꼬이면서 오해가 생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안 지사가 같은 팀원으로서 경계선은 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정치인은 결과를 제대로 만들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범보수 진영에선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일자리 대통령'을 내세우며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인터뷰> 안상수(자유한국당 국회의원) : "일자리 대통령을 반드시 쟁취하겠습니다. 국민과 함께 일자리 대통령이 되겠습니다."

바른정당 세종시당 창당식에 참석한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세종시를 제2의 수도로 만들고 연정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 안희정 ‘선한 의지’ 논쟁 잇단락…안상수 출마 선언
    • 입력 2017-02-22 06:23:16
    • 수정2017-02-22 07:16:4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의 '선한 의지 발언'을 놓고 벌어진 문재인 전 대표와의 논쟁이 일단 봉합되는 모양샙니다.

여당에서는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일자리 대통령을 내세우며 대선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안희정 충남지사는 지난 19일 한 행사장에서 박근혜 대통령도 선한 의지로 좋은 정치를 하려 했으나 법과 제도를 따르지 않아 문제가 발생했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습니다.

<인터뷰> 안희정(충남지사/지난 19일) : "(K스포츠재단, 미르재단은) 사회적인 대기업들의 많은 좋은 후원금을 받아서 동계올림픽을 잘 치르고 싶어하는 마음이실 거로 생각합니다."

이에 대해 문재인 전 대표는 "안 지사의 말에 분노가 빠져 있다고" 날을 세웠고, 안 지사는 "지도자의 분노는 피바람을 나게 한다"고 맞받았습니다.

다시 문 전 대표가 "사람에 대한 분노가 아니라 불의에 대한 것"이라고 응수하는 등 신경전이 이어졌습니다.

결국 안 지사는 "박근혜 대통령까지 예로 든 건 적절치 못했다"면서 사과했고 문 전 대표도 오해에서 비롯된 것 같다며 봉합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전 민주당 대표/어제) : "(안 지사는) 통합을 강조한 것이었고, 그것을 강조하다 보니 말이 좀 꼬이면서 오해가 생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안 지사가 같은 팀원으로서 경계선은 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정치인은 결과를 제대로 만들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범보수 진영에선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이 '일자리 대통령'을 내세우며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인터뷰> 안상수(자유한국당 국회의원) : "일자리 대통령을 반드시 쟁취하겠습니다. 국민과 함께 일자리 대통령이 되겠습니다."

바른정당 세종시당 창당식에 참석한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세종시를 제2의 수도로 만들고 연정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