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베네수엘라 식량난…체중 감소·영양실조
입력 2017.02.22 (23:29) 수정 2017.02.22 (23:55)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극심한 인플레이션으로 경제파탄에 빠진 베네수엘라의 식량난이 심각합니다.

베네수엘라 국민 10명 가운데 8명이 끼니를 제대로 챙기지 못해 극심한 체중 감소를 겪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옥유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남미 석유 부국으로 손꼽혔던 베네수엘라의 한 마을.

사상 초유의 식량난에 분노한 주민들이 도로를 점거한 채 시위를 벌입니다.

<녹취> 주민 : "아이에게 먹일 게 하나도 없어요!"

경제 파탄으로 끼니마저 제대로 챙기지 못하는 국민들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녹취> "이게 우리가족이 오늘 먹을 수 있는 전부예요. (마지막으로 먹은게 언젠가요?) 어제 오후 3시 이후로 물 4잔 마시고 아무것도 못먹었어요."

베네수엘라 현지 시몬 볼리바르 대학이 6천500가구를 상대로 조사한 결과, 약 75%가 제대로 먹지 못해 평균 9kg 가까이 살이 빠쪘습니다.

32%는 하루에 세끼 식사를 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식량난은 학교도 강타했습니다.

수도 카라카스의 한 학교에는 학생 25%가 극심한 영양실조 증세를 보입니다.

<녹취> 교사 : "굶주린 어린 학생들이 두통과 복통 체중감소를 호소합니다."

부모와 번갈아 가며 식품 배급 줄을 서야 해 학교에 결석하는 일도 허다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유가폭락과 최악의 인플레이션으로 심각한 식량난을 겪고 있는 베네수엘라.

국제통화기금은 베네수엘라의 물가상승률이 지난해 약 700%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도 천660%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 베네수엘라 식량난…체중 감소·영양실조
    • 입력 2017-02-22 23:36:11
    • 수정2017-02-22 23:55:08
    뉴스라인
<앵커 멘트>

극심한 인플레이션으로 경제파탄에 빠진 베네수엘라의 식량난이 심각합니다.

베네수엘라 국민 10명 가운데 8명이 끼니를 제대로 챙기지 못해 극심한 체중 감소를 겪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옥유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남미 석유 부국으로 손꼽혔던 베네수엘라의 한 마을.

사상 초유의 식량난에 분노한 주민들이 도로를 점거한 채 시위를 벌입니다.

<녹취> 주민 : "아이에게 먹일 게 하나도 없어요!"

경제 파탄으로 끼니마저 제대로 챙기지 못하는 국민들이 속출하고 있습니다.

<녹취> "이게 우리가족이 오늘 먹을 수 있는 전부예요. (마지막으로 먹은게 언젠가요?) 어제 오후 3시 이후로 물 4잔 마시고 아무것도 못먹었어요."

베네수엘라 현지 시몬 볼리바르 대학이 6천500가구를 상대로 조사한 결과, 약 75%가 제대로 먹지 못해 평균 9kg 가까이 살이 빠쪘습니다.

32%는 하루에 세끼 식사를 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식량난은 학교도 강타했습니다.

수도 카라카스의 한 학교에는 학생 25%가 극심한 영양실조 증세를 보입니다.

<녹취> 교사 : "굶주린 어린 학생들이 두통과 복통 체중감소를 호소합니다."

부모와 번갈아 가며 식품 배급 줄을 서야 해 학교에 결석하는 일도 허다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유가폭락과 최악의 인플레이션으로 심각한 식량난을 겪고 있는 베네수엘라.

국제통화기금은 베네수엘라의 물가상승률이 지난해 약 700%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도 천660%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라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