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근혜 전 대통령 1심서 징역 24년 선고
박 전 대통령 출장조사 마무리…17일 기소 유력
입력 2017.04.13 (06:10) 수정 2017.04.13 (06:1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검찰이 어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다섯번째 구치소 출장조사를 하며 혐의 전반을 재확인했습니다.

검찰은 어제로 조사를 마무리하고 박 전 대통령을 17일 재판에 넘기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습니다.

계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로 구속 13일째를 맞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구치소에서 검찰의 5차 출장 조사를 받았습니다.

1차에서 3차 출장조사를 담당한 한웅재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장검사가 다시 조사를 맡았고, 박 전 대통령 측은 유영하 변호사가 동석했습니다.

검찰은 박 전 대통령을 상대로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금 모금 과정에 강제성이 있었는지 여부와 최순실 씨와의 공모 관계에 대한 막바지 보강 조사를 벌였습니다.

검찰 안팎에서는 K스포츠재단에 롯데가 기부했다 돌려받은 70억원과 SK가 내기로 했던 30억원을 두고 박 전 대통령에게 '뇌물 수수' 혐의가 적용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어제로 출장 조사를 마무리하고, 오는 17일 박 전 대통령을 재판에 넘길 가능성이 유력해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검찰은 남은 기간 조사 내용과 증거 자료 등을 토대로 박 전 대통령의 혐의와 범죄 사실을 확정지을 계획입니다.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영장이 다시 기각되면서 부실수사나 무리한 영장청구란 지적이 제기되는 가운데, 검찰은 우 전 수석을 박 전 대통령과 비슷한 시점에 불구속 기소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계현우입니다.
  • 박 전 대통령 출장조사 마무리…17일 기소 유력
    • 입력 2017-04-13 06:11:53
    • 수정2017-04-13 06:18:3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검찰이 어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다섯번째 구치소 출장조사를 하며 혐의 전반을 재확인했습니다.

검찰은 어제로 조사를 마무리하고 박 전 대통령을 17일 재판에 넘기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습니다.

계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제로 구속 13일째를 맞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구치소에서 검찰의 5차 출장 조사를 받았습니다.

1차에서 3차 출장조사를 담당한 한웅재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장검사가 다시 조사를 맡았고, 박 전 대통령 측은 유영하 변호사가 동석했습니다.

검찰은 박 전 대통령을 상대로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금 모금 과정에 강제성이 있었는지 여부와 최순실 씨와의 공모 관계에 대한 막바지 보강 조사를 벌였습니다.

검찰 안팎에서는 K스포츠재단에 롯데가 기부했다 돌려받은 70억원과 SK가 내기로 했던 30억원을 두고 박 전 대통령에게 '뇌물 수수' 혐의가 적용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어제로 출장 조사를 마무리하고, 오는 17일 박 전 대통령을 재판에 넘길 가능성이 유력해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검찰은 남은 기간 조사 내용과 증거 자료 등을 토대로 박 전 대통령의 혐의와 범죄 사실을 확정지을 계획입니다.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영장이 다시 기각되면서 부실수사나 무리한 영장청구란 지적이 제기되는 가운데, 검찰은 우 전 수석을 박 전 대통령과 비슷한 시점에 불구속 기소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계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