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7 대선
김재원 “TK·보수층 安 지지는 부동표 성향…홍준표로 올 것”
입력 2017.04.13 (10:43) 수정 2017.04.13 (10:46) 정치
4·12 재·보궐선거에서 경상북도 상주·군위·의성·청송 지역구 국회의원에 당선된 자유한국당 김재원 당선자는 13일(오늘)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의 상승세에 대해 "잠깐의 부동표적 성향"이라고 주장했다.

김 당선자는 이날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보수층과 대구·경북(TK)에서 안 후보 지지율이 높게 나오는 것을 두고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에 대한 의구심 내지 거부감이 또 다른 형태로 표출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당선자는 "우리 당의 홍준표 후보께서 본격적으로 자신의 정치적 이상과 지향점을 분명히 밝히고 지역 주민들에게 충분히 대안으로서의 모습을 보인다면 지금 보이는 그런 현상은 극히 일부분의 해석"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좀 더 시간을 두고 유권자 여러분께 다가간다면 지금 부동층의 선택으로서의 안 후보에 대한 지지는 상당 부분 빠져서 우리 당의 홍 후보로 옮겨올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김 당선자는 바른정당이 이번 재보선에서 TK 지역에 당선자를 한 명도 내지 못한 것에 대해선 "바른정당 지도부나 유승민 후보께서 여러 차례 오셔서 상당히 공을 들였지만, 제가 파악한 민심은 싸늘하다 못해 굉장히 비판적이었다"고 말했다.

김 당선자는 박근혜 전 대통령 재임 시절 청와대 정무특별보좌관과 정무수석을 지냈으며, 이번 재보선에서 당선되면서 3선 의원이 됐다.
  • 김재원 “TK·보수층 安 지지는 부동표 성향…홍준표로 올 것”
    • 입력 2017-04-13 10:43:03
    • 수정2017-04-13 10:46:20
    정치
4·12 재·보궐선거에서 경상북도 상주·군위·의성·청송 지역구 국회의원에 당선된 자유한국당 김재원 당선자는 13일(오늘)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의 상승세에 대해 "잠깐의 부동표적 성향"이라고 주장했다.

김 당선자는 이날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보수층과 대구·경북(TK)에서 안 후보 지지율이 높게 나오는 것을 두고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에 대한 의구심 내지 거부감이 또 다른 형태로 표출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당선자는 "우리 당의 홍준표 후보께서 본격적으로 자신의 정치적 이상과 지향점을 분명히 밝히고 지역 주민들에게 충분히 대안으로서의 모습을 보인다면 지금 보이는 그런 현상은 극히 일부분의 해석"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좀 더 시간을 두고 유권자 여러분께 다가간다면 지금 부동층의 선택으로서의 안 후보에 대한 지지는 상당 부분 빠져서 우리 당의 홍 후보로 옮겨올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김 당선자는 바른정당이 이번 재보선에서 TK 지역에 당선자를 한 명도 내지 못한 것에 대해선 "바른정당 지도부나 유승민 후보께서 여러 차례 오셔서 상당히 공을 들였지만, 제가 파악한 민심은 싸늘하다 못해 굉장히 비판적이었다"고 말했다.

김 당선자는 박근혜 전 대통령 재임 시절 청와대 정무특별보좌관과 정무수석을 지냈으며, 이번 재보선에서 당선되면서 3선 의원이 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