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17 대선
안철수 “여성 폭력 피해자 지원 예산 확대”…EBS ‘인강’ 무료 전환
입력 2017.05.05 (10:25) 수정 2017.05.05 (10:33) 정치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5일(오늘)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 예산을 30% 확대하고 여성폭력방지 기본법을 제정하는 내용의 여성인권 보호 및 폭력안전망 강화 공약을 발표했다.

안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여성 인권 보장의 첫 단추는 대통령이 성평등-인권에 대한 철학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사명감을 가지고 국가정책을 추진해야 한다는 것"이라며 "여성폭력 피해 예방과 지원의 국가 책무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우선 안 후보는 여성가족부의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예산을 30%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같은 조치를 통해 폭력 피해자의 주거 지원을 위한 임대주택 지원을 확대하고 생계비·의료비·동반아동 등 지원을 현실화하겠다고 약속했다.

안 후보는 또 통합적 관점의 여성폭력 예방·지원을 위한 기본법으로서 '여성폭력방지기본법'을 제정하겠다고 밝혔다.

장기적으로 한국여성인권진흥원의 기능과 권한을 강화해 여성폭력예방 및 지원체계를 일원화할 방침이다.

안 후보는 이와 함께 EBS 인터넷 강의를 모두 무료로 전환하고 국내·외 대학 및 유명 온라인 강의를 무료로 개설해 누구나 손쉽게 원하는 과목을 학습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사교육비 경감 정책과 평생 교육 강화 정책도 발표했다.

안 후보는 "EBS가 제공하고 있는 어학· 공무원· IT기술 등의 인터넷 유료 강의를 무료화해 취업준비생과 대학생이 사교육비 부담 없이 개인 역량을 함양하고 취업 준비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성인들도 교육비 부담 없이 마음껏 자기 계발과 새로운 직업을 준비하는 등 평생교육의 여건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안철수 “여성 폭력 피해자 지원 예산 확대”…EBS ‘인강’ 무료 전환
    • 입력 2017-05-05 10:25:07
    • 수정2017-05-05 10:33:37
    정치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5일(오늘)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 예산을 30% 확대하고 여성폭력방지 기본법을 제정하는 내용의 여성인권 보호 및 폭력안전망 강화 공약을 발표했다.

안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여성 인권 보장의 첫 단추는 대통령이 성평등-인권에 대한 철학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사명감을 가지고 국가정책을 추진해야 한다는 것"이라며 "여성폭력 피해 예방과 지원의 국가 책무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우선 안 후보는 여성가족부의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예산을 30%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같은 조치를 통해 폭력 피해자의 주거 지원을 위한 임대주택 지원을 확대하고 생계비·의료비·동반아동 등 지원을 현실화하겠다고 약속했다.

안 후보는 또 통합적 관점의 여성폭력 예방·지원을 위한 기본법으로서 '여성폭력방지기본법'을 제정하겠다고 밝혔다.

장기적으로 한국여성인권진흥원의 기능과 권한을 강화해 여성폭력예방 및 지원체계를 일원화할 방침이다.

안 후보는 이와 함께 EBS 인터넷 강의를 모두 무료로 전환하고 국내·외 대학 및 유명 온라인 강의를 무료로 개설해 누구나 손쉽게 원하는 과목을 학습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사교육비 경감 정책과 평생 교육 강화 정책도 발표했다.

안 후보는 "EBS가 제공하고 있는 어학· 공무원· IT기술 등의 인터넷 유료 강의를 무료화해 취업준비생과 대학생이 사교육비 부담 없이 개인 역량을 함양하고 취업 준비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성인들도 교육비 부담 없이 마음껏 자기 계발과 새로운 직업을 준비하는 등 평생교육의 여건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