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달 주택 거래량 12% 감소…제주 ‘반토막’
입력 2017.05.18 (18:09) 수정 2017.05.18 (18:27)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출규제 등의 영향으로 지난달 전국의 주택 거래량이 작년에 비해 12% 넘게 줄었고, 특히 제주도는 절반 수준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 집계 결과 4월 전국 주택 매매량은 7만5천381건으로 지난해 4월에 비해 12.7% 감소했습니다.

수도권과 서울이 각각 9.2%와 7.9% 줄어든 가운데 특히 신공항 개발 등으로 시장이 과열된 뒤 올해 조정기를 보내고 있는 제주 지역의 거래량은 지난해보다 42.5% 줄어 감소 폭이 가장 컸습니다.
  • 지난달 주택 거래량 12% 감소…제주 ‘반토막’
    • 입력 2017-05-18 18:10:13
    • 수정2017-05-18 18:27:22
    통합뉴스룸ET
대출규제 등의 영향으로 지난달 전국의 주택 거래량이 작년에 비해 12% 넘게 줄었고, 특히 제주도는 절반 수준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 집계 결과 4월 전국 주택 매매량은 7만5천381건으로 지난해 4월에 비해 12.7% 감소했습니다.

수도권과 서울이 각각 9.2%와 7.9% 줄어든 가운데 특히 신공항 개발 등으로 시장이 과열된 뒤 올해 조정기를 보내고 있는 제주 지역의 거래량은 지난해보다 42.5% 줄어 감소 폭이 가장 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