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여름·겨울 공존하는 이색 스키 대회
입력 2017.06.10 (06:50) 수정 2017.06.10 (07:1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완연한 초여름 풍경 속에서 스키를 타고 눈길을 달리는 사람들!

곧바로 경사면 끝자락에 자리한 물웅덩이 위를 미끄러지듯 통과합니다.

겨울과 여름이 공존하는 이곳은 지난달 말, 미국 '스쿼밸리 리조트'에서 열린 '폰드 스키밍' 대회인데요.

눈 속을 헤치는 겨울 스키와 물살을 가르는 수상 스키의 묘미를 동시에 만끽하는 이색 스포츠입니다.

이 스키장의 지형적 특성 덕분에 쉽게 녹지 않는 눈길을 트랙 삼아서 매년 이렇게 대회가 열린다는데요.

올해로 벌써 27년째를 맞이했다고 하니, 스키 애호가들 사이에서 이 대회의 인기가 정말 대단한 듯하죠?
  • [세상의 창] 여름·겨울 공존하는 이색 스키 대회
    • 입력 2017-06-10 06:50:35
    • 수정2017-06-10 07:14:03
    뉴스광장 1부
완연한 초여름 풍경 속에서 스키를 타고 눈길을 달리는 사람들!

곧바로 경사면 끝자락에 자리한 물웅덩이 위를 미끄러지듯 통과합니다.

겨울과 여름이 공존하는 이곳은 지난달 말, 미국 '스쿼밸리 리조트'에서 열린 '폰드 스키밍' 대회인데요.

눈 속을 헤치는 겨울 스키와 물살을 가르는 수상 스키의 묘미를 동시에 만끽하는 이색 스포츠입니다.

이 스키장의 지형적 특성 덕분에 쉽게 녹지 않는 눈길을 트랙 삼아서 매년 이렇게 대회가 열린다는데요.

올해로 벌써 27년째를 맞이했다고 하니, 스키 애호가들 사이에서 이 대회의 인기가 정말 대단한 듯하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