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日 피 한 방울로 13가지 암 검사법 개발
입력 2017.07.24 (20:34) 수정 2017.07.24 (20:54)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일본 국립암센터 등이 피 한 방울로 무려 13가지 암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는 검사법을 개발했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암세포와 정상 세포에서 유전자의 작용을 조절하는 미세물질인 '마이크로 RNA' 종류가 다르다는 점을 이용한 검사법입니다.

이 검사법을 통해 진단할 수 있는 암은 위암, 유방암, 대장암, 폐암 등인데요.

빠르면 3년 안에 사업화 승인이 가능할 전망입니다.

새로운 검사법이 실용화돼 한번에 여러 가지 암을 조기 발견하게 되면 암 사망률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日 피 한 방울로 13가지 암 검사법 개발
    • 입력 2017-07-24 20:35:37
    • 수정2017-07-24 20:54:07
    글로벌24
일본 국립암센터 등이 피 한 방울로 무려 13가지 암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는 검사법을 개발했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암세포와 정상 세포에서 유전자의 작용을 조절하는 미세물질인 '마이크로 RNA' 종류가 다르다는 점을 이용한 검사법입니다.

이 검사법을 통해 진단할 수 있는 암은 위암, 유방암, 대장암, 폐암 등인데요.

빠르면 3년 안에 사업화 승인이 가능할 전망입니다.

새로운 검사법이 실용화돼 한번에 여러 가지 암을 조기 발견하게 되면 암 사망률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