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예수첩] 제5회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
입력 2017.08.28 (08:27) 수정 2017.08.28 (09:0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한민국의 내로라하는 코미디언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아시아 최초의 코미디 페스티벌이죠?

올해로 5회째를 맞은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개막식이 지난 금요일 오후에 열렸습니다.

<녹취> 정찬우 : "행복한 페스티벌이 되었으면(좋겠습니다) 축하드립니다."

<녹취> 김준현 : "부산 바다! 웃음바다!"

<녹취> 임하룡 : "코미디 축제 파이팅! 최고입니다!"

코미디 거장 임하룡, 심형래 씨를 비롯해 많은 코미디언들이 참석해 현장을 빛냈는데요.

<녹취> 김준호 : "제5회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개막을 선포합니다!"

집행위원장인 개그맨 김준호 씨의 개회 선언으로 본격 막이 오른 축제!

<녹취> 김영철 : "따르릉 따르릉 내가 네 오빠야~♬"

‘따르릉’ 으로 제 2의 전성기를 맞은 김영철 씨의 공연을 비롯해 코미디언들과 9개국에서 초청된 해외 코미디언들의 무대까지!

풍부한 볼거리로 개막식을 찾은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다음날에는, 올해 데뷔 30주년을 맞은 개그우먼 박미선 씨의 자선 디너쇼도 만나볼 수 있었는데요.

<녹취> 박미선 : "부산에서 코미디 페스티벌을 통해서 여러분께 인사를 드리게 됐습니다. 이 자리는 사실 개그맨 최초로 디너쇼를 하는 거기 때문에 여러분들은 역사적인 자리에 저와 함께 하고 계시는 거예요."

박미선 씨에게 이번 쇼가 더욱 특별한 이유는 또 있습니다.

<녹취> 박미선 : "지금 암 투병 중인 개그맨 후배가 있어서 저도 무료로 이 공연을 준비를 했고요. 그 다음에 여러분들이 사주신 표를 그 수익금 모두를 개그맨 후배를 돕는 데 쓰도록 하겠습니다."

양희은, 이성미, 김흥국, 김지민 등 평소 박미선 씨와 절친한 연예계 선후배들도 지원 사격에 나섰는데요.

<녹취> 김흥국 : "박미선 씨, 30주년을 축하합니다."

남다른 의리로 자리를 빛내준 스타들, 정말 멋집니다.

다음달 3일까지 계속될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

남은 기간에도 즐거운 웃음을 선물해주기를 바랍니다!
  • [연예수첩] 제5회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
    • 입력 2017-08-28 08:28:44
    • 수정2017-08-28 09:09:04
    아침뉴스타임
대한민국의 내로라하는 코미디언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아시아 최초의 코미디 페스티벌이죠?

올해로 5회째를 맞은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개막식이 지난 금요일 오후에 열렸습니다.

<녹취> 정찬우 : "행복한 페스티벌이 되었으면(좋겠습니다) 축하드립니다."

<녹취> 김준현 : "부산 바다! 웃음바다!"

<녹취> 임하룡 : "코미디 축제 파이팅! 최고입니다!"

코미디 거장 임하룡, 심형래 씨를 비롯해 많은 코미디언들이 참석해 현장을 빛냈는데요.

<녹취> 김준호 : "제5회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개막을 선포합니다!"

집행위원장인 개그맨 김준호 씨의 개회 선언으로 본격 막이 오른 축제!

<녹취> 김영철 : "따르릉 따르릉 내가 네 오빠야~♬"

‘따르릉’ 으로 제 2의 전성기를 맞은 김영철 씨의 공연을 비롯해 코미디언들과 9개국에서 초청된 해외 코미디언들의 무대까지!

풍부한 볼거리로 개막식을 찾은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다음날에는, 올해 데뷔 30주년을 맞은 개그우먼 박미선 씨의 자선 디너쇼도 만나볼 수 있었는데요.

<녹취> 박미선 : "부산에서 코미디 페스티벌을 통해서 여러분께 인사를 드리게 됐습니다. 이 자리는 사실 개그맨 최초로 디너쇼를 하는 거기 때문에 여러분들은 역사적인 자리에 저와 함께 하고 계시는 거예요."

박미선 씨에게 이번 쇼가 더욱 특별한 이유는 또 있습니다.

<녹취> 박미선 : "지금 암 투병 중인 개그맨 후배가 있어서 저도 무료로 이 공연을 준비를 했고요. 그 다음에 여러분들이 사주신 표를 그 수익금 모두를 개그맨 후배를 돕는 데 쓰도록 하겠습니다."

양희은, 이성미, 김흥국, 김지민 등 평소 박미선 씨와 절친한 연예계 선후배들도 지원 사격에 나섰는데요.

<녹취> 김흥국 : "박미선 씨, 30주년을 축하합니다."

남다른 의리로 자리를 빛내준 스타들, 정말 멋집니다.

다음달 3일까지 계속될 ‘부산 국제코미디페스티벌’!

남은 기간에도 즐거운 웃음을 선물해주기를 바랍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