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회 변혁 이끄는 시민 여론 ‘청원 운동’
입력 2017.08.28 (10:55) 수정 2017.08.28 (10:55)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다양한 사회 이슈에 대한 건강한 시민 여론은 큰 힘을 발휘해 국가 정책을 바꾸는 원천인데요.

최근 프랑스에서는 이른바 시민들의 청원 운동이 대통령의 공약을 철회하게 하고 그동안의 관행을 바꾸는 결과를 낳아서 성숙한 민주 여론의 힘을 보여주고 있다고 합니다.

파리의 박진현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마크롱 대통령이 부인 브리짓 여사에게 영부인이라는 공식직함을 내리려하자 여론은 차가웠습니다.

비서관이 추가되고 예산이 최고 90억원까지 올라간다는 보도까지 나오면서 시민들이 반대 청원 운동을 벌인 것입니다.

단 2주만에 30만 명의 시민들이 반대 청원을 하자 마크롱 대통령이 자신의 공약을 철회해야만 했습니다.

<인터뷰> 티에리 폴 발레트(청원운동 기획자) : "저의 청원 운동은 정당한 행위였습니다. 30만 명이 바이러스 전파처럼 동시 다발적으로 참여했고요. 민주주의를 위한 유익한 바이러스였습니다."

70년대 낙태 합법화를 주도해 세계 여권 신장에 상징적인 인물이었던 시몬 베이유 전 장관이 지난 6월 타계하자 시민 청원 운동이 벌어졌습니다.

그녀를 프랑스 대표 위인 80명이 영면해있는 팡테옹에 안장하자는 내용이었습니다.

프랑스 정부는 이 청원을 받아들여 지난 달 초 국장으로 그녀를 팡테옹에 안장했습니다.

한 인터넷 사이트에서는 정치 문제부터 동성애 문제까지 2만6천여 개의 청원 운동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벤자망 데 가숑(청원사이트 운영자) : "청원 운동을 통해 잘못된 사회 현상에 경종을 울리죠. 운동을 조직하고 지지를 구해 결국 정치인을 움직이게 합니다."

단순한 여론조사보다는 논쟁점을 만들고 책임있는 당국자들에게 해결책을 요구하는 청원이 보다 사회 참여 방식이라는 점에서 프랑스인들은 매우 긍정적인 평가를 하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진현입니다.
  • 사회 변혁 이끄는 시민 여론 ‘청원 운동’
    • 입력 2017-08-28 10:55:04
    • 수정2017-08-28 10:55:19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다양한 사회 이슈에 대한 건강한 시민 여론은 큰 힘을 발휘해 국가 정책을 바꾸는 원천인데요.

최근 프랑스에서는 이른바 시민들의 청원 운동이 대통령의 공약을 철회하게 하고 그동안의 관행을 바꾸는 결과를 낳아서 성숙한 민주 여론의 힘을 보여주고 있다고 합니다.

파리의 박진현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마크롱 대통령이 부인 브리짓 여사에게 영부인이라는 공식직함을 내리려하자 여론은 차가웠습니다.

비서관이 추가되고 예산이 최고 90억원까지 올라간다는 보도까지 나오면서 시민들이 반대 청원 운동을 벌인 것입니다.

단 2주만에 30만 명의 시민들이 반대 청원을 하자 마크롱 대통령이 자신의 공약을 철회해야만 했습니다.

<인터뷰> 티에리 폴 발레트(청원운동 기획자) : "저의 청원 운동은 정당한 행위였습니다. 30만 명이 바이러스 전파처럼 동시 다발적으로 참여했고요. 민주주의를 위한 유익한 바이러스였습니다."

70년대 낙태 합법화를 주도해 세계 여권 신장에 상징적인 인물이었던 시몬 베이유 전 장관이 지난 6월 타계하자 시민 청원 운동이 벌어졌습니다.

그녀를 프랑스 대표 위인 80명이 영면해있는 팡테옹에 안장하자는 내용이었습니다.

프랑스 정부는 이 청원을 받아들여 지난 달 초 국장으로 그녀를 팡테옹에 안장했습니다.

한 인터넷 사이트에서는 정치 문제부터 동성애 문제까지 2만6천여 개의 청원 운동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벤자망 데 가숑(청원사이트 운영자) : "청원 운동을 통해 잘못된 사회 현상에 경종을 울리죠. 운동을 조직하고 지지를 구해 결국 정치인을 움직이게 합니다."

단순한 여론조사보다는 논쟁점을 만들고 책임있는 당국자들에게 해결책을 요구하는 청원이 보다 사회 참여 방식이라는 점에서 프랑스인들은 매우 긍정적인 평가를 하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진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