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6차 핵실험 이어 미사일 발사
시진핑-메르켈 통화…대북제재 공감대 속 평화적 해결 강조
입력 2017.09.08 (02:44) 수정 2017.09.08 (02:49) 국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7일(현지시간) 북한의 6차 핵실험과 관련해 전화통화를 하고 대북제재 강화와 함께 평화적인 해결을 강조했다.

독일 총리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두 정상은 북한의 현재 상황에 우려를 표시하면서 북한의 핵실험이 국제법을 심각하게 위반하고 국제사회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한다는 데 공감대를 형성했다.
  • 시진핑-메르켈 통화…대북제재 공감대 속 평화적 해결 강조
    • 입력 2017-09-08 02:44:31
    • 수정2017-09-08 02:49:47
    국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7일(현지시간) 북한의 6차 핵실험과 관련해 전화통화를 하고 대북제재 강화와 함께 평화적인 해결을 강조했다.

독일 총리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두 정상은 북한의 현재 상황에 우려를 표시하면서 북한의 핵실험이 국제법을 심각하게 위반하고 국제사회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한다는 데 공감대를 형성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