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한 6차 핵실험 이어 미사일 발사
‘전술핵 재배치 않겠다’ 약속?…한·중 공방
입력 2017.09.22 (21:10) 수정 2017.09.22 (21:3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엔 총회 기간 뉴욕에선 한.중 외교장관 회담도 열렸는데요.

회담결과 발표문을 놓고 양국 정부간에 진실공방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중국 측이 우리가 전술핵을 배치하지 않겠다는 약속을 했다고, 공개했는데, 우리 외교부는 부인했고, 중국 외교부는 다시 반박했습니다.

황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틀 전, 유엔 총회 기간 중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중국의 왕이 외교부장과 회담을 가졌습니다.

회담이 끝나고 중국 외교부는 "한국 측은 한반도에 다시 전술핵무기를 배치하지 않겠다는 공약을 충실히 지킬 것"이라는 내용이 담긴 발표문을 공개했습니다.

하지만 우리 외교부 발표문에는 이런 내용이 담겨 있지 않았습니다.

양국 간 발표 내용에 차이가 나자 외교부는 강 장관은 회담에서 정부의 기본 입장인 한반도 비핵화를 강조했을 뿐이라고 해명했습니다.

강 장관이 하지도 않은 말을 중국 외교부가 일방적으로 발표하는 등 심각한 외교적 결례를 범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오자 중국 외교부가 다시 반박했습니다.

<녹취> 루캉(중국 외교부 대변인) : "한국은 이미 여러차례 공개된 장소에서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반대를 표명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 한중 외교장관 회담에서 중국 측은 사드 배치에 대한 강한 반대 입장을 다시 밝혔고, 연내 한중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선 의견 접근을 이루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전술핵 재배치 않겠다’ 약속?…한·중 공방
    • 입력 2017-09-22 21:12:08
    • 수정2017-09-22 21:38:22
    뉴스 9
<앵커 멘트>

유엔 총회 기간 뉴욕에선 한.중 외교장관 회담도 열렸는데요.

회담결과 발표문을 놓고 양국 정부간에 진실공방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중국 측이 우리가 전술핵을 배치하지 않겠다는 약속을 했다고, 공개했는데, 우리 외교부는 부인했고, 중국 외교부는 다시 반박했습니다.

황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틀 전, 유엔 총회 기간 중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중국의 왕이 외교부장과 회담을 가졌습니다.

회담이 끝나고 중국 외교부는 "한국 측은 한반도에 다시 전술핵무기를 배치하지 않겠다는 공약을 충실히 지킬 것"이라는 내용이 담긴 발표문을 공개했습니다.

하지만 우리 외교부 발표문에는 이런 내용이 담겨 있지 않았습니다.

양국 간 발표 내용에 차이가 나자 외교부는 강 장관은 회담에서 정부의 기본 입장인 한반도 비핵화를 강조했을 뿐이라고 해명했습니다.

강 장관이 하지도 않은 말을 중국 외교부가 일방적으로 발표하는 등 심각한 외교적 결례를 범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오자 중국 외교부가 다시 반박했습니다.

<녹취> 루캉(중국 외교부 대변인) : "한국은 이미 여러차례 공개된 장소에서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반대를 표명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 한중 외교장관 회담에서 중국 측은 사드 배치에 대한 강한 반대 입장을 다시 밝혔고, 연내 한중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선 의견 접근을 이루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