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한 6차 핵실험 이어 미사일 발사
대통령 전시 지휘 통신망, 北 EMP에 ‘무방비’
입력 2017.09.28 (21:19) 수정 2017.09.28 (21:3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전쟁이나 대형 재해로 통신망이 붕괴됐을 때를 대비해 정부는 '국가 지도 통신망'이라는 비상용 통신망을 구축해 놓고 있습니다.

유사시 대통령은, 이 통신망으로 지휘를 해야 하는데 북한의 핵 EMP 공격에는 사실상 무방비 상태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가지도통신망은 전시나 국가 비상사태를 위해 구축된 통신망입니다.

유, 무선 전화와 군 통신망이 마비되면 대통령은 국가지도통신망을 이용해 지휘를 합니다.

중앙행정기관과 지자체, 전력거래소 등 92개 정부 기관과 군부대 3곳이 연결돼 있습니다.

하지만, 이 같은 비상 통신망도 북한이 핵 EMP로 공격하면 무용지물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핵 EMP 공격시 전자기 파에서 장비를 보호하려면 특수철판과 필터 등으로 차폐 공간을 만들어 그 안에 보관해야 합니다.

하지만 이런 방호 시설이 갖춰진 곳은 아직까지는 한 군데도 없습니다.

<녹취> 송희경(자유한국당 의원) : "2015년에서야 정부는 뒤늦게 EMP 방호 구축사업을 시작했지만, 예산은 턱없이 부족하다. 당장이라도 예비비 편성을 통해 이 부분을 강화해야 할 시점이 아닌지 묻고 싶다."

핵 EMP 공격은 30km~100km 상공에서 핵폭탄을 터뜨려 지상에 있는 대부분의 전자 제품을 못 쓰게 하는 것으로 북한은 이달 초 6차 핵실험을 하면서 EMP 능력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대통령 전시 지휘 통신망, 北 EMP에 ‘무방비’
    • 입력 2017-09-28 21:19:56
    • 수정2017-09-28 21:37:46
    뉴스 9
<앵커 멘트>

전쟁이나 대형 재해로 통신망이 붕괴됐을 때를 대비해 정부는 '국가 지도 통신망'이라는 비상용 통신망을 구축해 놓고 있습니다.

유사시 대통령은, 이 통신망으로 지휘를 해야 하는데 북한의 핵 EMP 공격에는 사실상 무방비 상태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가지도통신망은 전시나 국가 비상사태를 위해 구축된 통신망입니다.

유, 무선 전화와 군 통신망이 마비되면 대통령은 국가지도통신망을 이용해 지휘를 합니다.

중앙행정기관과 지자체, 전력거래소 등 92개 정부 기관과 군부대 3곳이 연결돼 있습니다.

하지만, 이 같은 비상 통신망도 북한이 핵 EMP로 공격하면 무용지물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핵 EMP 공격시 전자기 파에서 장비를 보호하려면 특수철판과 필터 등으로 차폐 공간을 만들어 그 안에 보관해야 합니다.

하지만 이런 방호 시설이 갖춰진 곳은 아직까지는 한 군데도 없습니다.

<녹취> 송희경(자유한국당 의원) : "2015년에서야 정부는 뒤늦게 EMP 방호 구축사업을 시작했지만, 예산은 턱없이 부족하다. 당장이라도 예비비 편성을 통해 이 부분을 강화해야 할 시점이 아닌지 묻고 싶다."

핵 EMP 공격은 30km~100km 상공에서 핵폭탄을 터뜨려 지상에 있는 대부분의 전자 제품을 못 쓰게 하는 것으로 북한은 이달 초 6차 핵실험을 하면서 EMP 능력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