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러시아 유명 방송인 소브착, 내년 대선 출마 선언
입력 2017.10.19 (20:34) 수정 2017.10.19 (20:38)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내년 3월로 예정된 러시아 대선에서 푸틴 대통령의 4선 도전이 유력시되는 가운데, 유명 여성 방송인이 출사표를 던져 화제입니다.

<녹취> 크세니야 소브착(방송인) : "다른 모든 러시아 시민과 마찬가지로 저도 대선에 입후보할 권리가 있으며 그 권리를 사용하려 합니다."

그녀는 자유분방한 행동으로 '러시아의 패리스 힐튼'이란 별명까지 얻었는데요.

지난 2011년 이후 야권 활동가로 변신해 현 정권을 비판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그녀의 부친인 아나톨리 소브착 전 상트 페테르부르크 시장은 과거 푸틴 대통령의 멘토였는데요.

소브착의 대중적 인지도를 이용, 내년 대선에 대한 유권자의 관심을 높이려는 크렘린의 선거 전략의 일환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러시아 유명 방송인 소브착, 내년 대선 출마 선언
    • 입력 2017-10-19 20:30:13
    • 수정2017-10-19 20:38:18
    글로벌24
내년 3월로 예정된 러시아 대선에서 푸틴 대통령의 4선 도전이 유력시되는 가운데, 유명 여성 방송인이 출사표를 던져 화제입니다.

<녹취> 크세니야 소브착(방송인) : "다른 모든 러시아 시민과 마찬가지로 저도 대선에 입후보할 권리가 있으며 그 권리를 사용하려 합니다."

그녀는 자유분방한 행동으로 '러시아의 패리스 힐튼'이란 별명까지 얻었는데요.

지난 2011년 이후 야권 활동가로 변신해 현 정권을 비판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그녀의 부친인 아나톨리 소브착 전 상트 페테르부르크 시장은 과거 푸틴 대통령의 멘토였는데요.

소브착의 대중적 인지도를 이용, 내년 대선에 대한 유권자의 관심을 높이려는 크렘린의 선거 전략의 일환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