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속도로 졸음 쉼터 10명 중 1명 사고 경험
입력 2017.11.23 (19:22) 수정 2017.11.23 (19:27)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고속도로 졸음 쉼터 이용객 10명 가운데 1명은 사고를 당한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은 졸음 쉼터 이용객 5백 명에게 물은 결과 48명이 쉼터에서 차나 사람, 시설물 등을 충돌해 사고가 난 적이 있다고 답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교통량이 많은 전국 45개 졸음 쉼터 대부분이 진입로나 진출로 길이가 기준보다 짧아 사고 위험이 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고속도로 졸음 쉼터 10명 중 1명 사고 경험
    • 입력 2017-11-23 19:22:52
    • 수정2017-11-23 19:27:31
    뉴스 7
고속도로 졸음 쉼터 이용객 10명 가운데 1명은 사고를 당한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은 졸음 쉼터 이용객 5백 명에게 물은 결과 48명이 쉼터에서 차나 사람, 시설물 등을 충돌해 사고가 난 적이 있다고 답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교통량이 많은 전국 45개 졸음 쉼터 대부분이 진입로나 진출로 길이가 기준보다 짧아 사고 위험이 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