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남북·북미 관계 급물살…한반도 어디로
통일부 “北, 판문점 채널로 오후 3시 30분 먼저 연락”…1년 11개월 만에 복구
입력 2018.01.03 (15:41) 수정 2018.01.03 (19:05) 정치
[연관 기사] 北 “평창대표단 파견 논의”…판문점 연락 정상화

통일부는 오늘(3일) 개성공단 가동 중단 이후 끊겼던 판문점 남북 연락관 채널이 오늘 오후 3시 30분 개통됐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오늘 오후 3시 반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해 북측이 먼저 연락하여 통신선 점검 등 상호 접촉 중"이라고 말했다.

판문점 채널 재개통에 따라 남북간 연락수단이 복구되는 건 2016년 2월 개성공단 가동 중단으로 북한이 연락채널을 모두 끊어버린 지 1년 11개월 만이다.


앞서 리선권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오늘 북한조선중앙TV에 출연해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3일 오후 3시30분(북한 시간 오후 3시)부터 판문점 연락채널을 개통하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우리 정부가 개성공단 가동 중단을 발표한 뒤 하루 만인 지난해 2월 11일 개성공단을 폐쇄하겠다면서 판문점 연락채널과 군통신선 차단을 선언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판문점 채널과 서해 군 통신선 등 남북간에 설치된 40여회선의 연락통로가 모두 끊어진 상태였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어제 북한에 고위급 남북 당국간 회담을 제의하면서 판문점 연락채널을 복원하자고 말했다.
  • 통일부 “北, 판문점 채널로 오후 3시 30분 먼저 연락”…1년 11개월 만에 복구
    • 입력 2018-01-03 15:41:27
    • 수정2018-01-03 19:05:12
    정치
[연관 기사] 北 “평창대표단 파견 논의”…판문점 연락 정상화

통일부는 오늘(3일) 개성공단 가동 중단 이후 끊겼던 판문점 남북 연락관 채널이 오늘 오후 3시 30분 개통됐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오늘 오후 3시 반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해 북측이 먼저 연락하여 통신선 점검 등 상호 접촉 중"이라고 말했다.

판문점 채널 재개통에 따라 남북간 연락수단이 복구되는 건 2016년 2월 개성공단 가동 중단으로 북한이 연락채널을 모두 끊어버린 지 1년 11개월 만이다.


앞서 리선권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오늘 북한조선중앙TV에 출연해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3일 오후 3시30분(북한 시간 오후 3시)부터 판문점 연락채널을 개통하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우리 정부가 개성공단 가동 중단을 발표한 뒤 하루 만인 지난해 2월 11일 개성공단을 폐쇄하겠다면서 판문점 연락채널과 군통신선 차단을 선언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판문점 채널과 서해 군 통신선 등 남북간에 설치된 40여회선의 연락통로가 모두 끊어진 상태였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어제 북한에 고위급 남북 당국간 회담을 제의하면서 판문점 연락채널을 복원하자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