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트럼프, 다보스 포럼서 “TPP 재검토”
입력 2018.01.26 (20:30) 수정 2018.01.26 (20:32)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경제 포럼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참석했는데요,

지난해 1월 탈퇴했던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TPP에 대해 재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트럼프/미국 대통령 : "우리가 실질적으로 더 나은 협상을 할 수 있다면 TPP에 다시 가입할 수도 있죠. 기존의 협정 구조는 (미국에) 끔찍했으니까요."]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이 오늘 다보스 포럼 폐막 연설을 통해 '미국 우선주의'를 다시 한 번 강조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결국 미국의 이익에 반하는 협정은 맺지 않겠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한편, 다보스 포럼에 참석한 각국 정상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보호 무역주의를 향해 날선 비판을 쏟아냈습니다.

[메르켈/독일 총리 : "고립주의를 통해 우리는 앞으로 나아갈 수 없습니다. 협력해야 합니다. 보호 무역주의는 올바른 해답이 아닙니다."]

스위스 곳곳에서는 트럼프 대통령의 다보스포럼 참석에 반대하는 시위가 잇따랐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트럼프, 다보스 포럼서 “TPP 재검토”
    • 입력 2018-01-26 20:31:02
    • 수정2018-01-26 20:32:25
    글로벌24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경제 포럼에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참석했는데요,

지난해 1월 탈퇴했던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TPP에 대해 재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트럼프/미국 대통령 : "우리가 실질적으로 더 나은 협상을 할 수 있다면 TPP에 다시 가입할 수도 있죠. 기존의 협정 구조는 (미국에) 끔찍했으니까요."]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이 오늘 다보스 포럼 폐막 연설을 통해 '미국 우선주의'를 다시 한 번 강조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결국 미국의 이익에 반하는 협정은 맺지 않겠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한편, 다보스 포럼에 참석한 각국 정상들은 트럼프 대통령의 보호 무역주의를 향해 날선 비판을 쏟아냈습니다.

[메르켈/독일 총리 : "고립주의를 통해 우리는 앞으로 나아갈 수 없습니다. 협력해야 합니다. 보호 무역주의는 올바른 해답이 아닙니다."]

스위스 곳곳에서는 트럼프 대통령의 다보스포럼 참석에 반대하는 시위가 잇따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