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척 사흘째 산불, 축구장 50개 면적 태워…진화 총력
입력 2018.02.13 (07:07) 수정 2018.02.13 (08:31)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 11일 강원도 삼척에서 발생한 산불이 지난 밤에도 잡히지 않으면서, 벌써 축구장 50개 면적 임야가 탔는데요.

산림당국은 날이 밝는대로 헬기 20여 대를 투입해 사흘째 진화작업에 나섭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문영 기자, 현재 산불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날이 밝아오면서 산림청과 군, 소방헬기 27대가 어제에 이어 오늘도 산불 현장에 속속 투입되고 있습니다.

잠시 뒤, 10여 분 후 해가 뜨게 되면 본격 항공 진화에 나서게 됩니다.

도계 현장에는 헬기 24대, 노곡 현장에 3대가 배치됐고 산 능선을 따라 공무원과 진화대, 군인 등 천5백 명도 방화선을 구축하며, 소방차 18대, 진화차 19대 등과 사흘째 진화작업을 재개하게 됩니다.

산불 발생 24시간이 경과하면서 두 곳 모두 대형 산불로 분류돼 산불현장통합지휘본부는 삼척시장에서 강원도지사 지휘로 전환됐습니다.

이 시각 산불 진화율은 노곡지역 95% 도계지역은 70% 대입니다.

워낙 건조한 날씨가 계속된 데다 험준한 산세 사이로 부는 골 바람 탓에 진화 속도가 더뎠는데요.

다행히 새벽 바람이 초속4m에 머물면서 밤새 큰 확산세는 피했습니다.

지난 11일 발생한 삼척 노곡과 도계에서 각각 일어난 산불로 현재까지 소실된 임야는 35만 제곱미터, 축구장 면적 50개에 달합니다.

산림당국은 오늘 오전 완전진화를 목표로 막바지 총력을 쏟을 예정입니다.

또,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도계 산불에 대한 조사도 소강국면에 접어드는 대로 착수할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강원도 삼척에서 KBS 뉴스 김문영입니다.
  • 삼척 사흘째 산불, 축구장 50개 면적 태워…진화 총력
    • 입력 2018-02-13 07:17:07
    • 수정2018-02-13 08:31:51
    뉴스광장
[앵커]

지난 11일 강원도 삼척에서 발생한 산불이 지난 밤에도 잡히지 않으면서, 벌써 축구장 50개 면적 임야가 탔는데요.

산림당국은 날이 밝는대로 헬기 20여 대를 투입해 사흘째 진화작업에 나섭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문영 기자, 현재 산불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날이 밝아오면서 산림청과 군, 소방헬기 27대가 어제에 이어 오늘도 산불 현장에 속속 투입되고 있습니다.

잠시 뒤, 10여 분 후 해가 뜨게 되면 본격 항공 진화에 나서게 됩니다.

도계 현장에는 헬기 24대, 노곡 현장에 3대가 배치됐고 산 능선을 따라 공무원과 진화대, 군인 등 천5백 명도 방화선을 구축하며, 소방차 18대, 진화차 19대 등과 사흘째 진화작업을 재개하게 됩니다.

산불 발생 24시간이 경과하면서 두 곳 모두 대형 산불로 분류돼 산불현장통합지휘본부는 삼척시장에서 강원도지사 지휘로 전환됐습니다.

이 시각 산불 진화율은 노곡지역 95% 도계지역은 70% 대입니다.

워낙 건조한 날씨가 계속된 데다 험준한 산세 사이로 부는 골 바람 탓에 진화 속도가 더뎠는데요.

다행히 새벽 바람이 초속4m에 머물면서 밤새 큰 확산세는 피했습니다.

지난 11일 발생한 삼척 노곡과 도계에서 각각 일어난 산불로 현재까지 소실된 임야는 35만 제곱미터, 축구장 면적 50개에 달합니다.

산림당국은 오늘 오전 완전진화를 목표로 막바지 총력을 쏟을 예정입니다.

또,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도계 산불에 대한 조사도 소강국면에 접어드는 대로 착수할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강원도 삼척에서 KBS 뉴스 김문영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