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정부 반발…“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
입력 2018.03.01 (17:01) 수정 2018.03.01 (17:1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일본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3.1절 기념사를 통해 일본을 위안부 문제의 가해자로 지칭하며 강도 높게 비판한 것에 대해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며 반발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 정례 기자회견에서 2015년 한일 합의에서 위안부 문제의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해결을 했다며 문 대통령의 발언은 한일합의에 반하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日 정부 반발…“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
    • 입력 2018-03-01 17:02:07
    • 수정2018-03-01 17:10:59
    뉴스 5
일본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3.1절 기념사를 통해 일본을 위안부 문제의 가해자로 지칭하며 강도 높게 비판한 것에 대해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며 반발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 정례 기자회견에서 2015년 한일 합의에서 위안부 문제의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해결을 했다며 문 대통령의 발언은 한일합의에 반하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