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여름 불청객 오존…맑은 날 주의해야
입력 2018.05.20 (07:06) 수정 2018.05.20 (07:46) KBS 재난방송센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세먼지 외에도 이맘때부터 주의해야 할 대기 오염물질이 있습니다.

바로 오존인데요.

오존은 눈과 피부를 자극하고 심할 경우 폐 질환까지 일으킬 수 있습니다.

오존은 자동차 배기가스에서 나오는 오염물질이 햇빛에 반응해 만들어지는데요.

햇빛이 강하고 기온이 높을수록 잘 발생합니다.

오존 농도가 높아지면 주의보가 내려집니다.

그런데 최근 해마다 처음 발령되는 오존주의보가 점점 빨라지고 있습니다.

이른 더위가 빨리 시작되기 때문인데요.

오존은 기체이기 때문에 황사 마스크로도 막을 수 없습니다.

주의보가 내려질 경우 노약자들은 되도록 외출을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 초여름 불청객 오존…맑은 날 주의해야
    • 입력 2018-05-20 07:10:45
    • 수정2018-05-20 07:46:32
    KBS 재난방송센터
미세먼지 외에도 이맘때부터 주의해야 할 대기 오염물질이 있습니다.

바로 오존인데요.

오존은 눈과 피부를 자극하고 심할 경우 폐 질환까지 일으킬 수 있습니다.

오존은 자동차 배기가스에서 나오는 오염물질이 햇빛에 반응해 만들어지는데요.

햇빛이 강하고 기온이 높을수록 잘 발생합니다.

오존 농도가 높아지면 주의보가 내려집니다.

그런데 최근 해마다 처음 발령되는 오존주의보가 점점 빨라지고 있습니다.

이른 더위가 빨리 시작되기 때문인데요.

오존은 기체이기 때문에 황사 마스크로도 막을 수 없습니다.

주의보가 내려질 경우 노약자들은 되도록 외출을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