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현기증 날 듯’…절벽 위 편의점
입력 2018.05.21 (20:45) 수정 2018.05.21 (20:48)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깍아지른 듯한 수직절벽을 기어오르는 사람들!

안전로프에 의지한 채 어디 가는 걸까요?

지상 100미터 지점에 위치한 편의점입니다.

"사장님~ 저 음료수 하나 주세요~"

중국 허난성의 한 국립공원에 지난달 문을 연 편의점인데요.

등반가들이 간단한 음료수를 살 수 있도록 한 겁니다.

안전을 고려해 편의점 점원은 수준급 등반 실력은 물론 따로 훈련을 받아야 한다는데요.

손님도 여기에 한번 발을 들이기도 쉽지 않을 텐데요. '세상에서 가장 불편한 편의점'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현기증 날 듯’…절벽 위 편의점
    • 입력 2018-05-21 20:29:46
    • 수정2018-05-21 20:48:15
    글로벌24
깍아지른 듯한 수직절벽을 기어오르는 사람들!

안전로프에 의지한 채 어디 가는 걸까요?

지상 100미터 지점에 위치한 편의점입니다.

"사장님~ 저 음료수 하나 주세요~"

중국 허난성의 한 국립공원에 지난달 문을 연 편의점인데요.

등반가들이 간단한 음료수를 살 수 있도록 한 겁니다.

안전을 고려해 편의점 점원은 수준급 등반 실력은 물론 따로 훈련을 받아야 한다는데요.

손님도 여기에 한번 발을 들이기도 쉽지 않을 텐데요. '세상에서 가장 불편한 편의점'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