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6·12 북미 정상회담
단계적 비핵화 가능성 시사…‘트럼프식 모델’ 구체화하나
입력 2018.05.23 (21:08) 수정 2018.05.23 (22: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비핵화 방식과 관련해 일괄 타결을 강조하면서도, 북한이 주장하는 단계적 비핵화도 가능할 것이라고 한 발 물러섰습니다.

선 핵폐기, 후 보상이라는 리비아식 모델이 아니라 이른바 새로운 '트럼프식 모델' 이 어느 정도 구체화되고 있는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박석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한의 비핵화 방식에 대해 질문을 받은 트럼프 대통령.

일괄 타결을 강조하면서도, 물리적 여건에 따라 시간이 걸릴 수 있다고 말합니다.

[도널드 트럼프/美 대통령 : "물리적 이유로 어떤 일을 정확하게 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물리적인 이유가 있을 때, 매우 짧은 기간만 지연된다면, 그건 일괄타결에 해당합니다."]

과거에는 비핵화 단계를 나누지 않고 한꺼번에 진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 압박 강도가 누그러진 겁니다.

뉴욕타임스는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즉각적인 비핵화 요구에서 한 발 물러서서 단계적 폐기의 문을 열어놓았다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는 또, 이른바 CVID라는 용어도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이전과 미묘하게 다른 분위기는 펜스 부통령의 발언에서도 감지됩니다.

[펜스/미 부통령/FOX라디오 출연 : "검증 가능하고 불가역적인 비핵화가 "착수 될 때"까지는 미국이 양보하지 않을 겁니다."]

비핵화가 완전히 마무리 되지 않더라도 미국의 보상이 가능하다는 뜻으로 읽힙니다.

이에 따라 이른바 '트럼프 모델'이 비핵화 방식을 둘러싼 미국의 일괄 타결 방안과 북한의 단계적 동시적 방안을 절충하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지윤/아산정책연구원 박사 : "가장 현실적으로 북한하고 어떤 식으로 타협을 할 것인가 그걸 모색하는 거 같고, 그 와중에 보니까, 줄창 강경파쪽에서 얘기해 왔던 소위 리비아식을 해서는 아무래도 힘들겠다는 생각이 있었던 것 같아요."]

하지만 트럼프의 발언은 북한의 불만을 다독거리기 위한 제스처라는 관측도 있어, 북한이 앞으로 며칠 새 어떤 반응을 내놓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박석호입니다.
  • 단계적 비핵화 가능성 시사…‘트럼프식 모델’ 구체화하나
    • 입력 2018-05-23 21:13:01
    • 수정2018-05-23 22:15:12
    뉴스 9
[앵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비핵화 방식과 관련해 일괄 타결을 강조하면서도, 북한이 주장하는 단계적 비핵화도 가능할 것이라고 한 발 물러섰습니다.

선 핵폐기, 후 보상이라는 리비아식 모델이 아니라 이른바 새로운 '트럼프식 모델' 이 어느 정도 구체화되고 있는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박석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한의 비핵화 방식에 대해 질문을 받은 트럼프 대통령.

일괄 타결을 강조하면서도, 물리적 여건에 따라 시간이 걸릴 수 있다고 말합니다.

[도널드 트럼프/美 대통령 : "물리적 이유로 어떤 일을 정확하게 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물리적인 이유가 있을 때, 매우 짧은 기간만 지연된다면, 그건 일괄타결에 해당합니다."]

과거에는 비핵화 단계를 나누지 않고 한꺼번에 진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 압박 강도가 누그러진 겁니다.

뉴욕타임스는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즉각적인 비핵화 요구에서 한 발 물러서서 단계적 폐기의 문을 열어놓았다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는 또, 이른바 CVID라는 용어도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이전과 미묘하게 다른 분위기는 펜스 부통령의 발언에서도 감지됩니다.

[펜스/미 부통령/FOX라디오 출연 : "검증 가능하고 불가역적인 비핵화가 "착수 될 때"까지는 미국이 양보하지 않을 겁니다."]

비핵화가 완전히 마무리 되지 않더라도 미국의 보상이 가능하다는 뜻으로 읽힙니다.

이에 따라 이른바 '트럼프 모델'이 비핵화 방식을 둘러싼 미국의 일괄 타결 방안과 북한의 단계적 동시적 방안을 절충하는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지윤/아산정책연구원 박사 : "가장 현실적으로 북한하고 어떤 식으로 타협을 할 것인가 그걸 모색하는 거 같고, 그 와중에 보니까, 줄창 강경파쪽에서 얘기해 왔던 소위 리비아식을 해서는 아무래도 힘들겠다는 생각이 있었던 것 같아요."]

하지만 트럼프의 발언은 북한의 불만을 다독거리기 위한 제스처라는 관측도 있어, 북한이 앞으로 며칠 새 어떤 반응을 내놓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박석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