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일 국방 “한반도 비핵화 위한 외교적 노력 지원할 것”
입력 2018.06.03 (19:00) 수정 2018.06.03 (19:13)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아시아안보회의가 열리고 있는 싱가포르에서 오늘 한미일 국방장관이 회담을 가졌습니다.

한반도 비핵화를 추구하는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를 이행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싱가포르 현지에서 김영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싱가포르에서 열린 아시아안보회의 참석차 한미일 국방장관이 만나 회담을 가졌습니다.

송영무 국방장관은 북한이 비핵화의 길에 들어선 만큼 이 기회를 살리자면서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송영무/국방부 장관 : "최근 북한이 취한 긍정적인 조치들을 보면 밝은 미래를 내다볼 수 있을 수 있고 이 기회를 살려야만 한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은 북한과 핵 협상 타결에 이르는 길이 평탄치 않을 것이라면서 완전한 비핵화 조치를 우선적으로 이행해야 제재 완화가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매티스/美 국방장관 : "북한은 검증 가능하고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를 해야 제재 완화를 받을 것입니다."]

오노데라 일본 방위상은 대량 살상무기와 모든 사거리 미사일 폐기, 납치 문제 해결 등을 요구하던 기존 입장을 다시한번 강조했습니다.

[오노데라/일본 방위상 : "북미정상회담이 북한의 핵과 미사일, 납치 일본인 문제 해결에 이르는 것이 중요합니다."]

한미일 국방장관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고 이와 관련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이행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싱가포르에서 KBS 뉴스 김영은입니다.
  • 한미일 국방 “한반도 비핵화 위한 외교적 노력 지원할 것”
    • 입력 2018-06-03 19:01:37
    • 수정2018-06-03 19:13:45
    뉴스 7
[앵커]

아시아안보회의가 열리고 있는 싱가포르에서 오늘 한미일 국방장관이 회담을 가졌습니다.

한반도 비핵화를 추구하는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를 이행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싱가포르 현지에서 김영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싱가포르에서 열린 아시아안보회의 참석차 한미일 국방장관이 만나 회담을 가졌습니다.

송영무 국방장관은 북한이 비핵화의 길에 들어선 만큼 이 기회를 살리자면서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송영무/국방부 장관 : "최근 북한이 취한 긍정적인 조치들을 보면 밝은 미래를 내다볼 수 있을 수 있고 이 기회를 살려야만 한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은 북한과 핵 협상 타결에 이르는 길이 평탄치 않을 것이라면서 완전한 비핵화 조치를 우선적으로 이행해야 제재 완화가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매티스/美 국방장관 : "북한은 검증 가능하고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를 해야 제재 완화를 받을 것입니다."]

오노데라 일본 방위상은 대량 살상무기와 모든 사거리 미사일 폐기, 납치 문제 해결 등을 요구하던 기존 입장을 다시한번 강조했습니다.

[오노데라/일본 방위상 : "북미정상회담이 북한의 핵과 미사일, 납치 일본인 문제 해결에 이르는 것이 중요합니다."]

한미일 국방장관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노력을 지원하고 이와 관련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이행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싱가포르에서 KBS 뉴스 김영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