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커피전문점 일회용 플라스틱컵 단속
입력 2018.08.02 (23:33) 수정 2018.08.02 (23:50)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서울시가 오늘부터 커피전문점 매장 안에서의 일회용 플라스틱컵 사용을 단속한다고 밝혔습니다.

커피전문점 직원이 고객의 의사를 묻지 않고 '플라스틱컵'에 커피나 음료를 주면 단속되며, 적발되면 5만 원에서 2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커피전문점 일회용 플라스틱컵 단속
    • 입력 2018-08-02 23:33:50
    • 수정2018-08-02 23:50:32
    뉴스라인
서울시가 오늘부터 커피전문점 매장 안에서의 일회용 플라스틱컵 사용을 단속한다고 밝혔습니다.

커피전문점 직원이 고객의 의사를 묻지 않고 '플라스틱컵'에 커피나 음료를 주면 단속되며, 적발되면 5만 원에서 2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