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한 9·9절 앞두고 각국 대표단 속속 입국
입력 2018.09.08 (21:13) 수정 2018.09.08 (22:3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북한의 정권 수립 70주년인 9.9절을 하루 앞두고 각국 대표단이 속속 평양을 찾고 있습니다.

대내적으로 체제 결속을 꾀하는 집단 체조 리허설 장면도 예고 영상으로 공개하는 등 분위기를 한껏 띄우고 있습니다.

하준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린이들의 절도 있는 무용과 화려한 기계 체조, 부채춤, 장구춤 등 전통악기 연주가 함께 어우러집니다.

'경축 70'이라는 문구와 '빛나는 조국'이라는 글자가 선명합니다.

내일(9일) 선보일 집단체조 '빛나는 조국' 공연의 리허설 장면입니다.

아이들부터 중고생, 어른까지 10만 명 이상이 참가할 것으로 추정됩니다.

[전영선/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연구교수 : "북한 인민 전체가 하나의 컨텐츠를 공유하는 과정을 겪게 됩니다. 이게 이른바 기억이라고 하는 것, 감성이라고 하는 것을 집단적으로 공유하게 되는 굉장히 중요한 내적 계기를 만드는 것들이죠."]

원자 모형을 형상화한 그림이 등장하는 등 5년 만에 선보인 새 집단체조에는 북측이 자신들의 기술력을 과시하는 요소가 적극 포함된 것으로 보입니다.

중국 리잔수 전인대 상무위원장과 마트비옌코 러시아 상원의장 등 북한 정권 수립 70주년을 축하하는 각국 대표단도 속속 평양에 도착하고 있습니다.

정권수립일의 주요 행사인 내일(9일) 열병식에는 군인 만 명 정도가 동원되는 등 대규모로 진행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사일과 탱크 등 동원되는 장비들은 지난 2월 건군절 수준이지만 ICBM은 현재까지 준비하는 징후가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3차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는 김정은 위원장이 경축사에서 어떤 메시지를 밝힐지도 주목됩니다.

KBS 뉴스 하준수입니다.
  • 북한 9·9절 앞두고 각국 대표단 속속 입국
    • 입력 2018-09-08 21:15:14
    • 수정2018-09-08 22:32:49
    뉴스 9
[앵커]

북한의 정권 수립 70주년인 9.9절을 하루 앞두고 각국 대표단이 속속 평양을 찾고 있습니다.

대내적으로 체제 결속을 꾀하는 집단 체조 리허설 장면도 예고 영상으로 공개하는 등 분위기를 한껏 띄우고 있습니다.

하준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린이들의 절도 있는 무용과 화려한 기계 체조, 부채춤, 장구춤 등 전통악기 연주가 함께 어우러집니다.

'경축 70'이라는 문구와 '빛나는 조국'이라는 글자가 선명합니다.

내일(9일) 선보일 집단체조 '빛나는 조국' 공연의 리허설 장면입니다.

아이들부터 중고생, 어른까지 10만 명 이상이 참가할 것으로 추정됩니다.

[전영선/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연구교수 : "북한 인민 전체가 하나의 컨텐츠를 공유하는 과정을 겪게 됩니다. 이게 이른바 기억이라고 하는 것, 감성이라고 하는 것을 집단적으로 공유하게 되는 굉장히 중요한 내적 계기를 만드는 것들이죠."]

원자 모형을 형상화한 그림이 등장하는 등 5년 만에 선보인 새 집단체조에는 북측이 자신들의 기술력을 과시하는 요소가 적극 포함된 것으로 보입니다.

중국 리잔수 전인대 상무위원장과 마트비옌코 러시아 상원의장 등 북한 정권 수립 70주년을 축하하는 각국 대표단도 속속 평양에 도착하고 있습니다.

정권수립일의 주요 행사인 내일(9일) 열병식에는 군인 만 명 정도가 동원되는 등 대규모로 진행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사일과 탱크 등 동원되는 장비들은 지난 2월 건군절 수준이지만 ICBM은 현재까지 준비하는 징후가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3차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는 김정은 위원장이 경축사에서 어떤 메시지를 밝힐지도 주목됩니다.

KBS 뉴스 하준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