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회장님 딸 몰라봬서”…곤욕 치른 호텔 주차 직원들
입력 2018.09.15 (21:11) 수정 2018.09.15 (22:0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특급호텔에서 주차를 대리하는 직원이 회장님 딸을 못알아봤다가 곤욕을 치렀습니다.

회장님 딸에게는 주차권을 주면 안되는데 몰라보고 주차 티켓을 줬다며 공개 면박을 당하고 경위서까지 쓴 건데요.

회원제로 운영하는 이 특급호텔에는 갑 중의 갑, 비밀 VIP가 7명 있었습니다.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 [영상] “회장님 딸 몰라봬서”…곤욕 치른 호텔 주차 직원들
    • 입력 2018-09-15 21:13:21
    • 수정2018-09-15 22:02:52
    뉴스 9
특급호텔에서 주차를 대리하는 직원이 회장님 딸을 못알아봤다가 곤욕을 치렀습니다.

회장님 딸에게는 주차권을 주면 안되는데 몰라보고 주차 티켓을 줬다며 공개 면박을 당하고 경위서까지 쓴 건데요.

회원제로 운영하는 이 특급호텔에는 갑 중의 갑, 비밀 VIP가 7명 있었습니다.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