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전조치 안 해 2차 사고…1차 피해자도 책임”
입력 2018.09.24 (12:05) 수정 2018.09.24 (12:1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고속도로 교통 사고 후 당사자들이 안전 조치를 제대로 하지 않아 2차 사고가 발생했다면 1차 사고의 피해자도 책임이 있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한 보험회사가 고속도로 1차 사고의 피해자 A 씨를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 소송에서 A 씨가 3천 3백 70여만 원을 물어내야 한다고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A 씨와 1차 사고를 낸 운전자가 차를 정차하는 과정에서 안전 조치를 제대로 하지않아 2차 사고가 발생했다며 "보험회사와 A 씨가 공동으로 책임을 부담해야한다"고 밝혔습니다.
  • “안전조치 안 해 2차 사고…1차 피해자도 책임”
    • 입력 2018-09-24 12:05:40
    • 수정2018-09-24 12:12:31
    뉴스 12
고속도로 교통 사고 후 당사자들이 안전 조치를 제대로 하지 않아 2차 사고가 발생했다면 1차 사고의 피해자도 책임이 있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한 보험회사가 고속도로 1차 사고의 피해자 A 씨를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 소송에서 A 씨가 3천 3백 70여만 원을 물어내야 한다고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A 씨와 1차 사고를 낸 운전자가 차를 정차하는 과정에서 안전 조치를 제대로 하지않아 2차 사고가 발생했다며 "보험회사와 A 씨가 공동으로 책임을 부담해야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