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시체가 살아있다?…‘인체의 신비’ 전시회
입력 2018.10.08 (10:54) 수정 2018.10.08 (10:5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독일인 해부학자 '군터 폰 하겐스'의 인체표본 전시회 '바디 월드'가 영국 런던을 찾았습니다.

하겐스 박사는 지난 1997년 인체를 반영구적으로 보관하는 새로운 기술을 개발해, 살아있는 듯한 형태로 보이는 '인체 표본' 전시회를 꾸준히 개최하며 큰 반향을 불러일으켜 왔습니다.

전시장에는 과체중 인체의 단면과 흡연자의 폐 등 건강이 나빠진 상태의 모습부터, 임신한 여성, 댄서와 운동선수의 건강한 몸 등 기증을 받았다는 다양한 인체 200여 구를 선보였는데요.

한편 지난 2012년 전시회에 나온 임산부 표본이 실종된 중국 아나운서 '장웨이제'와 흡사하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된 바 있습니다.
  • [지구촌 Talk] 시체가 살아있다?…‘인체의 신비’ 전시회
    • 입력 2018-10-08 10:57:23
    • 수정2018-10-08 10:59:49
    지구촌뉴스
독일인 해부학자 '군터 폰 하겐스'의 인체표본 전시회 '바디 월드'가 영국 런던을 찾았습니다.

하겐스 박사는 지난 1997년 인체를 반영구적으로 보관하는 새로운 기술을 개발해, 살아있는 듯한 형태로 보이는 '인체 표본' 전시회를 꾸준히 개최하며 큰 반향을 불러일으켜 왔습니다.

전시장에는 과체중 인체의 단면과 흡연자의 폐 등 건강이 나빠진 상태의 모습부터, 임신한 여성, 댄서와 운동선수의 건강한 몸 등 기증을 받았다는 다양한 인체 200여 구를 선보였는데요.

한편 지난 2012년 전시회에 나온 임산부 표본이 실종된 중국 아나운서 '장웨이제'와 흡사하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