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김정은 위원장, 프란치스코 교황 평양 초청”
입력 2018.10.09 (19:01) 수정 2018.10.09 (19:51)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평양 방문을 초청했다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13일부터 시작되는 7박 9일 유럽 순방 기간 동안 교황청을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김 위원장의 뜻을 전할 예정입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을 평양으로 초청하겠다고 밝힌 사실이 공개됐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문 대통령의 교황청 방문 일정을 발표하면서, 이같은 사실은 전했습니다.

[김의겸/청와대 대변인 :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서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교황님이 평양을 방문하시면 열렬히 환영하겠습니다”라는 초청의 뜻을 전달할 것입니다."]

김 위원장의 교황 초청은 문 대통령이 먼저 제안했습니다.

지난 평양정상회담에서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프란치스코 교황이 한반도 평화, 번영에 관심이 많으니 만나보는게 어떠냐'고 제안했고, 김 위원장은 이같은 적극적인 환대 의사를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또 백두산 천지 주변에서 김희중 대주교가 "남북이 화해와 평화의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교황청에 전달하겠다"고 하자, 허리를 숙이면서 "꼭 좀 전달해달라"고 답하기도 했다고 청와대는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유럽 순방 기간 동안 17일부터 18일 교황청을 공식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김 위원장의 뜻을 전달하고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협력 방안도 논의할 예정입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북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데 한결 같은 지지를 보내왔고, 427 정상회담 전엔 한반도 화해를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전폭적인 지지를 표명한 바 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靑 “김정은 위원장, 프란치스코 교황 평양 초청”
    • 입력 2018-10-09 19:03:42
    • 수정2018-10-09 19:51:24
    뉴스 7
[앵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평양 방문을 초청했다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13일부터 시작되는 7박 9일 유럽 순방 기간 동안 교황청을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김 위원장의 뜻을 전할 예정입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을 평양으로 초청하겠다고 밝힌 사실이 공개됐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문 대통령의 교황청 방문 일정을 발표하면서, 이같은 사실은 전했습니다.

[김의겸/청와대 대변인 :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서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교황님이 평양을 방문하시면 열렬히 환영하겠습니다”라는 초청의 뜻을 전달할 것입니다."]

김 위원장의 교황 초청은 문 대통령이 먼저 제안했습니다.

지난 평양정상회담에서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에게 '프란치스코 교황이 한반도 평화, 번영에 관심이 많으니 만나보는게 어떠냐'고 제안했고, 김 위원장은 이같은 적극적인 환대 의사를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또 백두산 천지 주변에서 김희중 대주교가 "남북이 화해와 평화의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교황청에 전달하겠다"고 하자, 허리를 숙이면서 "꼭 좀 전달해달라"고 답하기도 했다고 청와대는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유럽 순방 기간 동안 17일부터 18일 교황청을 공식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김 위원장의 뜻을 전달하고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협력 방안도 논의할 예정입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북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데 한결 같은 지지를 보내왔고, 427 정상회담 전엔 한반도 화해를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전폭적인 지지를 표명한 바 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