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DI “수출 증가하나 내수 부진으로 경기 다소 둔화”
입력 2018.11.08 (18:04) 수정 2018.11.08 (18:12)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개발연구원 KDI는, "최근 우리 경제가 높은 수출 증가율에도 불구하고 내수가 부진한 모습을 보이면서 전반적인 경기는 다소 둔화된 상황에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습니다.

KDI는 '경제동향 11월호'에서, 10월 수출이 조업일수 증가에 따라 큰 폭으로 확대됐지만, 전반적인 흐름은 완만해지는 모습을 보였다고 분석했습니다.

반면 9월에 투자가 부진한 흐름을 지속한 가운데 추석 연휴 등 계절 요인이 더해지면서 내수 증가세가 비교적 큰 폭으로 둔화됐다고 분석했습니다.

현재 경기동향을 보여주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6개월째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습니다.
  • KDI “수출 증가하나 내수 부진으로 경기 다소 둔화”
    • 입력 2018-11-08 18:05:54
    • 수정2018-11-08 18:12:43
    통합뉴스룸ET
한국개발연구원 KDI는, "최근 우리 경제가 높은 수출 증가율에도 불구하고 내수가 부진한 모습을 보이면서 전반적인 경기는 다소 둔화된 상황에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습니다.

KDI는 '경제동향 11월호'에서, 10월 수출이 조업일수 증가에 따라 큰 폭으로 확대됐지만, 전반적인 흐름은 완만해지는 모습을 보였다고 분석했습니다.

반면 9월에 투자가 부진한 흐름을 지속한 가운데 추석 연휴 등 계절 요인이 더해지면서 내수 증가세가 비교적 큰 폭으로 둔화됐다고 분석했습니다.

현재 경기동향을 보여주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6개월째 하락세를 지속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