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소비자원 “일부 차량 핸들 커버 제품에 유해 물질”
입력 2018.12.06 (17:15) 수정 2018.12.06 (17:24)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소비자원이 시중에 판매 중인 차량용 핸들커버 20개 제품을 대상으로 유해물질 안전성 조사를 한 결과, 2개 제품에서 유럽연합 기준 최대 1.9배를 넘는 단쇄 염화 파라핀이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1개 제품에서는 유럽연합 기준 27.3배를 초과하는 다환 방향족 탄화수소가 검출됐습니다.

두 물질은 각각 발암가능 물질과 발암 물질로 분류돼 있습니다.

또 10개 제품에서는 환경호르몬으로 알려진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확인됐습니다.
  • 한국소비자원 “일부 차량 핸들 커버 제품에 유해 물질”
    • 입력 2018-12-06 17:16:30
    • 수정2018-12-06 17:24:03
    뉴스 5
한국소비자원이 시중에 판매 중인 차량용 핸들커버 20개 제품을 대상으로 유해물질 안전성 조사를 한 결과, 2개 제품에서 유럽연합 기준 최대 1.9배를 넘는 단쇄 염화 파라핀이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1개 제품에서는 유럽연합 기준 27.3배를 초과하는 다환 방향족 탄화수소가 검출됐습니다.

두 물질은 각각 발암가능 물질과 발암 물질로 분류돼 있습니다.

또 10개 제품에서는 환경호르몬으로 알려진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확인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