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듀 2018년’…다사다난했던 경인의 한 해를 되짚다
입력 2018.12.31 (21:32) 수정 2018.12.31 (21:46)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2018년 한해 경기와 인천지역에는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판문점에서는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이 열렸고, 6.13 지방선거는 더불어민주당 바람이 불었습니다.

고양시 저유조 폭발과 삼성전자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등 사건사고도 끊이지 않았습니다.

올 한해를 임명규 기자가 되돌아봅니다.

[리포트]

1953년 휴전협정이 맺어졌던 판문점에서 남북 정상의 역사적인 만남이 이뤄졌습니다.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에 자리한 판문점은 이전과는 다른 의미로 전 세계의 이목을 끌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김정은 위원장이 사상 최초로 군사분계선을 넘어온 순간 판문점은 분단의 상징이 아니라 평화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경기와 인천의 유권자들은 1년 전 대선에서의 선택을 그대로 이어갔습니다.

경기도지사와 인천시장, 기초자치단체 41곳 중 38곳을 더불어민주당이 차지했습니다.

[이재명 : "촛불을 들고 꿈꾸셨던 세상, 공정한 나라, 함께하는 세상을 만들어달라는 그 꿈이 이번 경기도에서도 이뤄지길 바라는 열망이 열매를 맺었다고 생각합니다."]

[박남춘 : "시민들이 주인이라고 하는 의식을 가지고 잘 뜻을 받들어서 일을 해가야 지속가능하고 더욱 실질적인 발전을 일으킬 수 있다고 생각하고."]

선거 과정에서 불거졌던 이재명 지사 관련 스캔들과 의혹은 올해 하반기까지 관심을 모았습니다.

[6·13 지방선거 KBS 초청 토론회/지난 5월 29일 : "(형님을 정신병원에 입원시키려고 하셨죠?) 저는 그런 일 없습니다."]

소위 '친형 강제입원' 등 3가지 혐의로 결국 기소됐습니다.

["너무 보고 싶다 우리 막내. 언니 부끄럽지 않게 살게. 너무너무 사랑해."]

참사가 있은 지 4년.

이제서야 정부 차원의 합동 영결식이 열렸습니다.

[이낙연 : "세월호를 늘 기억하며 참사의 진실을 완전히 규명하고 그 교훈을 깊게 새기면서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사건사고도 잇따랐습니다.

["고양시에 있는 대한송유관공사 저유소 탱크에서 불이 났습니다."]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로 협력업체 직원 2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인천 남동공단에서 난 화재로 9명이 숨졌습니다.

다사다난했던 2018년, 이제 2시간 뒤면 저뭅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 ‘아듀 2018년’…다사다난했던 경인의 한 해를 되짚다
    • 입력 2018-12-31 21:36:10
    • 수정2018-12-31 21:46:57
    뉴스9(경인)
[앵커]

2018년 한해 경기와 인천지역에는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판문점에서는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이 열렸고, 6.13 지방선거는 더불어민주당 바람이 불었습니다.

고양시 저유조 폭발과 삼성전자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등 사건사고도 끊이지 않았습니다.

올 한해를 임명규 기자가 되돌아봅니다.

[리포트]

1953년 휴전협정이 맺어졌던 판문점에서 남북 정상의 역사적인 만남이 이뤄졌습니다.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에 자리한 판문점은 이전과는 다른 의미로 전 세계의 이목을 끌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김정은 위원장이 사상 최초로 군사분계선을 넘어온 순간 판문점은 분단의 상징이 아니라 평화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경기와 인천의 유권자들은 1년 전 대선에서의 선택을 그대로 이어갔습니다.

경기도지사와 인천시장, 기초자치단체 41곳 중 38곳을 더불어민주당이 차지했습니다.

[이재명 : "촛불을 들고 꿈꾸셨던 세상, 공정한 나라, 함께하는 세상을 만들어달라는 그 꿈이 이번 경기도에서도 이뤄지길 바라는 열망이 열매를 맺었다고 생각합니다."]

[박남춘 : "시민들이 주인이라고 하는 의식을 가지고 잘 뜻을 받들어서 일을 해가야 지속가능하고 더욱 실질적인 발전을 일으킬 수 있다고 생각하고."]

선거 과정에서 불거졌던 이재명 지사 관련 스캔들과 의혹은 올해 하반기까지 관심을 모았습니다.

[6·13 지방선거 KBS 초청 토론회/지난 5월 29일 : "(형님을 정신병원에 입원시키려고 하셨죠?) 저는 그런 일 없습니다."]

소위 '친형 강제입원' 등 3가지 혐의로 결국 기소됐습니다.

["너무 보고 싶다 우리 막내. 언니 부끄럽지 않게 살게. 너무너무 사랑해."]

참사가 있은 지 4년.

이제서야 정부 차원의 합동 영결식이 열렸습니다.

[이낙연 : "세월호를 늘 기억하며 참사의 진실을 완전히 규명하고 그 교훈을 깊게 새기면서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사건사고도 잇따랐습니다.

["고양시에 있는 대한송유관공사 저유소 탱크에서 불이 났습니다."]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로 협력업체 직원 2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인천 남동공단에서 난 화재로 9명이 숨졌습니다.

다사다난했던 2018년, 이제 2시간 뒤면 저뭅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