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볼보자동차 22만 대 리콜…“연료 샐 가능성 있어”
입력 2019.01.24 (10:46) 수정 2019.01.24 (10:5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볼보자동차가 2015년과 2016년에 판매한 'XC60'과 'XC90'등을 포함해 11개 모델 약 22만 대를 리콜한다고 밝혔습니다.

볼보 측은 해당 차량들의 엔진에서 연료가 샐 가능성이 있다며, 예방 차원에서 리콜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 볼보자동차 22만 대 리콜…“연료 샐 가능성 있어”
    • 입력 2019-01-24 10:41:14
    • 수정2019-01-24 10:54:06
    지구촌뉴스
볼보자동차가 2015년과 2016년에 판매한 'XC60'과 'XC90'등을 포함해 11개 모델 약 22만 대를 리콜한다고 밝혔습니다.

볼보 측은 해당 차량들의 엔진에서 연료가 샐 가능성이 있다며, 예방 차원에서 리콜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