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영국·아일랜드 국경에 가짜 벽 등장
입력 2019.01.28 (07:30) 수정 2019.01.28 (07:4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무장한 군인들과 살벌한 검문소, 그리고 벽돌로 쌓아 올린 장벽.

모두 가짜입니다.

영국과 맞닿은 북부 아일랜드 지역에 시위대 수백 명이 모였습니다.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는 '브렉시트'가 통과될 경우 영국과 아일랜드 사이 국경이 강화되는 것에 반대하는 겁니다.

시위대는 통행과 통관이 엄격하게 통제되는 국경 강화, 이른바 '하드 보더'가 시행되는 상황을 비꼬는 의미로 이런 가짜 벽을 세웠습니다.
  • [지금 세계는] 영국·아일랜드 국경에 가짜 벽 등장
    • 입력 2019-01-28 07:33:52
    • 수정2019-01-28 07:43:47
    뉴스광장
무장한 군인들과 살벌한 검문소, 그리고 벽돌로 쌓아 올린 장벽.

모두 가짜입니다.

영국과 맞닿은 북부 아일랜드 지역에 시위대 수백 명이 모였습니다.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는 '브렉시트'가 통과될 경우 영국과 아일랜드 사이 국경이 강화되는 것에 반대하는 겁니다.

시위대는 통행과 통관이 엄격하게 통제되는 국경 강화, 이른바 '하드 보더'가 시행되는 상황을 비꼬는 의미로 이런 가짜 벽을 세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