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물바다’ 패션쇼…수면 위를 걷는 모델들
입력 2019.03.29 (10:52) 수정 2019.03.29 (11:07)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베이징에서는 '차이나 패션위크'가 한창인데요.

무대 바닥에 물을 가득 채운 이색 패션쇼가 펼쳐져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지구촌 톡에서 함께 보시죠.

[리포트]

물로 가득 찬 런웨이!

걸음을 내디딜 때마다 물이 찰박댑니다.

모델은 높은 뾰족구두를 신고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습니다.

중국의 디자이너 '그레이스 챈'이 선보인 이색 패션쇼 현장인데요.

최근 베이징에서 개막한 '차이나 패션위크'에서 가장 눈길을 끈 쇼 가운데 하나입니다.

중국의 대표적인 패션쇼인 '차이나 패션위크'는 베이징에서 격년제로 열리고 있습니다.

젊은 디자이너들의 경쟁 무대를 필두로 개막한 F/W 시즌 '차이나 패션위크'는 오는 31일까지 계속됩니다.
  • [지구촌 Talk] ‘물바다’ 패션쇼…수면 위를 걷는 모델들
    • 입력 2019-03-29 10:43:36
    • 수정2019-03-29 11:07:48
    지구촌뉴스
[앵커]

베이징에서는 '차이나 패션위크'가 한창인데요.

무대 바닥에 물을 가득 채운 이색 패션쇼가 펼쳐져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지구촌 톡에서 함께 보시죠.

[리포트]

물로 가득 찬 런웨이!

걸음을 내디딜 때마다 물이 찰박댑니다.

모델은 높은 뾰족구두를 신고 한 치의 흐트러짐도 없습니다.

중국의 디자이너 '그레이스 챈'이 선보인 이색 패션쇼 현장인데요.

최근 베이징에서 개막한 '차이나 패션위크'에서 가장 눈길을 끈 쇼 가운데 하나입니다.

중국의 대표적인 패션쇼인 '차이나 패션위크'는 베이징에서 격년제로 열리고 있습니다.

젊은 디자이너들의 경쟁 무대를 필두로 개막한 F/W 시즌 '차이나 패션위크'는 오는 31일까지 계속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