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시속 225km’ 토네이도 미국 남부 강타…8명 사망
입력 2019.04.15 (20:31) 수정 2019.04.15 (21:00)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주말 사이 최고 시속 225㎞에 달하는 토네이도가 미국 남부를 강타해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강풍에 쓰러진 나무가 차량을 덮쳐 탑승 중이던 어린이들이 숨지는 등 지금까지 최소 8명이 사망하고 수십여 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습니다.

[바이런/토네이도 생존자 : "이렇게 몸을 웅크리고 그저 기도했어요. 뒤뜰에서 큰 판자가 날아와서 저를 가려줬어요."]

기상 당국은 폭우와 우박을 동반한 토네이도가 동쪽으로 이동하면서 1억 명에 달하는 주민들이 피해를 입을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시속 225km’ 토네이도 미국 남부 강타…8명 사망
    • 입력 2019-04-15 20:32:05
    • 수정2019-04-15 21:00:02
    글로벌24
주말 사이 최고 시속 225㎞에 달하는 토네이도가 미국 남부를 강타해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강풍에 쓰러진 나무가 차량을 덮쳐 탑승 중이던 어린이들이 숨지는 등 지금까지 최소 8명이 사망하고 수십여 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습니다.

[바이런/토네이도 생존자 : "이렇게 몸을 웅크리고 그저 기도했어요. 뒤뜰에서 큰 판자가 날아와서 저를 가려줬어요."]

기상 당국은 폭우와 우박을 동반한 토네이도가 동쪽으로 이동하면서 1억 명에 달하는 주민들이 피해를 입을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