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킵초게, 런던 마라톤 4번 째 정상…2시간 벽 돌파는 실패
입력 2019.04.29 (12:02) 취재K
2시간의 벽은 역시 높았습니다.

엘리우드 킵초게(35·케냐)가 역대 남자마라톤 2위 기록인 2시간 2분 37초를 기록하며 런던 국제마라톤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킵초게는 28일 영국 런던에서 열린 제29회 런던 국제마라톤에서 42.195㎞를 2시간 2분 37초에 완주했습니다.

자신이 지난해 9월 베를린마라톤에서 작성한 세계기록 2시간 1분 39초보다 58초 느린 역대 2위 기록입니다.

[연관기사] [글로벌 돋보기] 오늘 마라톤 ‘인간 한계’ 2시간 벽 도전…100초 남았다

하지만 런던마라톤 남자 부문에 사상 최초로 4번 우승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2015, 2016, 2018년에 이어 개인 통산 4번째로 정상에 오른 것입니다.

킵초게는 경기 뒤 AP통신과 인터뷰에서 "런던 거리를 달려 우승했다. 벌써 네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고 기뻐했습니다.

모시네트 제리뮤(에티오피아)는 2시간 2분 55초로 2위에 올랐고, 뮬리 와시훈(에티오피아)이 2시간 3분 16초로 뒤를 이었습니다.

여자부에서는 브리지드 코스게이(25·케냐)가 2시간 18분 20초로 런던마라톤 최연소 우승의 영예를 누렸습니다.
  • 킵초게, 런던 마라톤 4번 째 정상…2시간 벽 돌파는 실패
    • 입력 2019-04-29 12:02:00
    취재K
2시간의 벽은 역시 높았습니다.

엘리우드 킵초게(35·케냐)가 역대 남자마라톤 2위 기록인 2시간 2분 37초를 기록하며 런던 국제마라톤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킵초게는 28일 영국 런던에서 열린 제29회 런던 국제마라톤에서 42.195㎞를 2시간 2분 37초에 완주했습니다.

자신이 지난해 9월 베를린마라톤에서 작성한 세계기록 2시간 1분 39초보다 58초 느린 역대 2위 기록입니다.

[연관기사] [글로벌 돋보기] 오늘 마라톤 ‘인간 한계’ 2시간 벽 도전…100초 남았다

하지만 런던마라톤 남자 부문에 사상 최초로 4번 우승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2015, 2016, 2018년에 이어 개인 통산 4번째로 정상에 오른 것입니다.

킵초게는 경기 뒤 AP통신과 인터뷰에서 "런던 거리를 달려 우승했다. 벌써 네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고 기뻐했습니다.

모시네트 제리뮤(에티오피아)는 2시간 2분 55초로 2위에 올랐고, 뮬리 와시훈(에티오피아)이 2시간 3분 16초로 뒤를 이었습니다.

여자부에서는 브리지드 코스게이(25·케냐)가 2시간 18분 20초로 런던마라톤 최연소 우승의 영예를 누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