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5 헤드라인]
입력 2019.04.30 (16:59) 수정 2019.04.30 (17:05)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패스트트랙 지정 마무리…한국당 강경 투쟁 예고

우여곡절 끝에 패스트트랙 지정 절차가 마무리되면서 국회에선 최장 330일간 선거제와 공수처법에 대한 추가 논의를 이어가게 됩니다. 자유한국당은 비판의 수위를 높이며 강경 장외투쟁을 예고했습니다.

삼성전자 영업이익 60%↓…시스템 반도체 육성키로

삼성전자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60% 감소하며 10분기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메모리 반도체 부진이 실적 감소 주요인으로 분석된 가운데 정부가 시스템 반도체 육성 방안을 내놨습니다.

박유천 “2번 더 투약” 자백…횟수 최대 7차례

수차례 부인 끝에 투약 사실을 인정한 박유천씨가 경찰이 구속영장에 적시한 것 외에 2차례 더 필로폰을 투약했다고 자백했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최대 7차례까지 투약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의붓딸 살해’ 친모 긴급체포…범행 가담 부인

의붓아버지가 의붓딸을 살해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숨진 딸의 친어머니를 긴급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친어머니도 딸을 살해하는데 가담한 것으로 보고 있지만, 친어머니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뉴스5 헤드라인]
    • 입력 2019-04-30 17:01:14
    • 수정2019-04-30 17:05:54
    뉴스 5
패스트트랙 지정 마무리…한국당 강경 투쟁 예고

우여곡절 끝에 패스트트랙 지정 절차가 마무리되면서 국회에선 최장 330일간 선거제와 공수처법에 대한 추가 논의를 이어가게 됩니다. 자유한국당은 비판의 수위를 높이며 강경 장외투쟁을 예고했습니다.

삼성전자 영업이익 60%↓…시스템 반도체 육성키로

삼성전자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60% 감소하며 10분기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메모리 반도체 부진이 실적 감소 주요인으로 분석된 가운데 정부가 시스템 반도체 육성 방안을 내놨습니다.

박유천 “2번 더 투약” 자백…횟수 최대 7차례

수차례 부인 끝에 투약 사실을 인정한 박유천씨가 경찰이 구속영장에 적시한 것 외에 2차례 더 필로폰을 투약했다고 자백했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최대 7차례까지 투약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의붓딸 살해’ 친모 긴급체포…범행 가담 부인

의붓아버지가 의붓딸을 살해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숨진 딸의 친어머니를 긴급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친어머니도 딸을 살해하는데 가담한 것으로 보고 있지만, 친어머니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