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파트 ‘샘플하우스’ 지정 시 입주자 동의받아야
입력 2019.04.30 (18:07) 수정 2019.04.30 (18:26)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건설사가 아파트 인테리어 공사를 할 때 저층 세대 일부를 '샘플하우스'로 만들면서 해당 세대 입주예정자에게 동의를 받지 않거나 이의제기 권리를 주지 않는 관행이 시정됐습니다.

공정위는 지난해 상위 30개 건설사를 조사한 결과 대림산업과 대우건설 등 10개사의 아파트 분양계약서에 '샘플하우스' 지정과 관련해 불공정약관을 발견해 시정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문제의 약관은 업체 관계자들이 임의로 '샘플하우스'를 만들고 사람들의 출입으로 집안에 손상이 생길 가능성이 큰데도 분양계약서에는 입주예정자에게 사전 동의를 받지 않거나 이의를 제기하지 못하게 하는 조항입니다.
  • 아파트 ‘샘플하우스’ 지정 시 입주자 동의받아야
    • 입력 2019-04-30 18:10:54
    • 수정2019-04-30 18:26:54
    통합뉴스룸ET
건설사가 아파트 인테리어 공사를 할 때 저층 세대 일부를 '샘플하우스'로 만들면서 해당 세대 입주예정자에게 동의를 받지 않거나 이의제기 권리를 주지 않는 관행이 시정됐습니다.

공정위는 지난해 상위 30개 건설사를 조사한 결과 대림산업과 대우건설 등 10개사의 아파트 분양계약서에 '샘플하우스' 지정과 관련해 불공정약관을 발견해 시정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문제의 약관은 업체 관계자들이 임의로 '샘플하우스'를 만들고 사람들의 출입으로 집안에 손상이 생길 가능성이 큰데도 분양계약서에는 입주예정자에게 사전 동의를 받지 않거나 이의를 제기하지 못하게 하는 조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