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소래습지, 국내 최대 ‘생태 힐링 공원’으로 탈바꿈
입력 2019.04.30 (21:39) 수정 2019.04.30 (21:56)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인천시가 도심 균형발전 사업으로 '소래습지공원'를 경기도 '시흥갯골공원'과 연결해 국내 최대의 '습지생태공원'으로 육성하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박재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갯벌을 시작으로 염전과 갈대가 끝없이 펼쳐진 350만 제곱미터의 거대한 생태공원,

철새와 습지 생물들이 노니는 공원 둘레길을 따라 시민들이 자전거와 산책을 즐기고 있습니다.

[조한목/인천시 만수동 : "탁 트인 공간과 바다 느낌이 굉장히 시원합니다."]

공원 입구의 '해수 '과 이곳에서 직접 만든 '천일염 체험장'은 인기 만점입니다.

[려 숙/인천시 서창동 : "30분 물에 담그고 있다 걸으면 몸이 가볍고 너무 시원하고 딴 세상 같아요."]

인천시는 이 '소래습지공원'을 이웃에 있는 '시흥갯골공원'과 연결해 500만 ㎡ 규모인 국내 최대의 '습지생태공원'으로 만들 계획입니다.

[허종식/인천시 정무부시장 : "소래포구에서 시흥 갯골공원을 연결하면 이 곳은 수도권 시민들의 최대의 힐링 길, 힐링 쉼터가 될 것입니다."]

이를 위해, 인천대공원에서 시흥 물왕저수지까지 20km 구간을 정비해 시민들의 접근성을 높일 방침입니다.

일제강점기 때부터 소금을 보관해왔던 이같은 폐 소금창고는 내부를 개조해 힐링카페와 북카페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또, '소래포구'의 어시장 현대화 사업이 끝나면, '해양데크'까지 만들어져 수도권 최고의 '해양생태관광지'로 각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박재우입니다.
  • 인천 소래습지, 국내 최대 ‘생태 힐링 공원’으로 탈바꿈
    • 입력 2019-04-30 21:42:30
    • 수정2019-04-30 21:56:57
    뉴스9(경인)
[앵커]

인천시가 도심 균형발전 사업으로 '소래습지공원'를 경기도 '시흥갯골공원'과 연결해 국내 최대의 '습지생태공원'으로 육성하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박재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갯벌을 시작으로 염전과 갈대가 끝없이 펼쳐진 350만 제곱미터의 거대한 생태공원,

철새와 습지 생물들이 노니는 공원 둘레길을 따라 시민들이 자전거와 산책을 즐기고 있습니다.

[조한목/인천시 만수동 : "탁 트인 공간과 바다 느낌이 굉장히 시원합니다."]

공원 입구의 '해수 '과 이곳에서 직접 만든 '천일염 체험장'은 인기 만점입니다.

[려 숙/인천시 서창동 : "30분 물에 담그고 있다 걸으면 몸이 가볍고 너무 시원하고 딴 세상 같아요."]

인천시는 이 '소래습지공원'을 이웃에 있는 '시흥갯골공원'과 연결해 500만 ㎡ 규모인 국내 최대의 '습지생태공원'으로 만들 계획입니다.

[허종식/인천시 정무부시장 : "소래포구에서 시흥 갯골공원을 연결하면 이 곳은 수도권 시민들의 최대의 힐링 길, 힐링 쉼터가 될 것입니다."]

이를 위해, 인천대공원에서 시흥 물왕저수지까지 20km 구간을 정비해 시민들의 접근성을 높일 방침입니다.

일제강점기 때부터 소금을 보관해왔던 이같은 폐 소금창고는 내부를 개조해 힐링카페와 북카페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또, '소래포구'의 어시장 현대화 사업이 끝나면, '해양데크'까지 만들어져 수도권 최고의 '해양생태관광지'로 각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박재우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