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현민 전 전무, 정차한 앞 차량 들이받아…“과실 인정”
입력 2019.05.21 (17:13) 수정 2019.05.21 (17:33)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 오전 11시 40분쯤 서울 중구 대한문 앞 시청교차로에서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앞에 멈춰있던 승용차를 들이받았습니다.

황색 신호에 맞춰 멈춰선 피해 차량을 조 전 전무의 승용차가 추돌한 사고로 피해 차량 운전자 김 모 씨가 가벼운 통증을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남대문경찰서는 조 전 전무를 상대로 40여 분간 조사를 진행하고 돌려보냈으며 음주운전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조 전 전무는 자신의 과실을 모두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조현민 전 전무, 정차한 앞 차량 들이받아…“과실 인정”
    • 입력 2019-05-21 17:17:36
    • 수정2019-05-21 17:33:08
    뉴스 5
오늘 오전 11시 40분쯤 서울 중구 대한문 앞 시청교차로에서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앞에 멈춰있던 승용차를 들이받았습니다.

황색 신호에 맞춰 멈춰선 피해 차량을 조 전 전무의 승용차가 추돌한 사고로 피해 차량 운전자 김 모 씨가 가벼운 통증을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남대문경찰서는 조 전 전무를 상대로 40여 분간 조사를 진행하고 돌려보냈으며 음주운전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조 전 전무는 자신의 과실을 모두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