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한국인 탑승 헝가리 유람선 침몰
“허블레아니호 우리 시각 오후 1시 반 인양”
입력 2019.06.11 (06:46) 수정 2019.06.11 (07:00) 경제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침몰한 유람선 허블레아니호 인양 작업이 우리 시각으로 오늘 오후 1시 반에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 정부 신속대응팀은 허블레아니호 인양 준비 작업이 모두 마무리됐다며 특별한 변수가 없는 한 현지시각 아침 6시 반, 우리 시각으로 오후 1시 반에 인양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렇게 되면 이르면 우리시각으로 오후 5시를 전후해서 허블레아니호가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낼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관련해 헝가리 대테러청 관계자는 인양 과정에서 와이어와 와이어가 제대로 잘 맞물려 균형을 잡을 수 있도록 하는 고난이도의 작업이 남았다면서도, 인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관광객과 현지 가이드 등 한국인 33명이 탄 허블레아니호는 현지시각 지난달 29일 밤 대형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호에 추돌 사고를 당하면서 다뉴브강에 침몰했습니다.

사고 직후 7명은 구조됐지만 19명은 숨진 채 발견됐고 7명은 여전히 실종 상태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허블레아니호 우리 시각 오후 1시 반 인양”
    • 입력 2019-06-11 06:46:56
    • 수정2019-06-11 07:00:51
    경제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침몰한 유람선 허블레아니호 인양 작업이 우리 시각으로 오늘 오후 1시 반에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 정부 신속대응팀은 허블레아니호 인양 준비 작업이 모두 마무리됐다며 특별한 변수가 없는 한 현지시각 아침 6시 반, 우리 시각으로 오후 1시 반에 인양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렇게 되면 이르면 우리시각으로 오후 5시를 전후해서 허블레아니호가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낼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관련해 헝가리 대테러청 관계자는 인양 과정에서 와이어와 와이어가 제대로 잘 맞물려 균형을 잡을 수 있도록 하는 고난이도의 작업이 남았다면서도, 인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관광객과 현지 가이드 등 한국인 33명이 탄 허블레아니호는 현지시각 지난달 29일 밤 대형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호에 추돌 사고를 당하면서 다뉴브강에 침몰했습니다.

사고 직후 7명은 구조됐지만 19명은 숨진 채 발견됐고 7명은 여전히 실종 상태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