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웃 정 나눠요”…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나눔 냉장고’
입력 2019.07.01 (09:53) 수정 2019.07.01 (10:02)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대전의 한 전통시장 상인들이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해 나눔의 냉장고를 운영하면서 훈훈한 이웃의 정을 나누고 있습니다.

정재훈 기자가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전통시장 좌판에 밑반찬부터 고기와 생선, 채소, 과일, 라면이 쌓여있습니다.

시장에서 파는 물건인데 상인들이 카트를 가져오더니 담기 시작합니다.

물건을 가득 싣고 어디로 향하는 걸까?

뒤따라가 보니 인근 주민센터에 도착합니다.

이 상황에 익숙한 듯, 공무원이 물건을 받아서 바로 냉장고에 넣습니다.

알고 보니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지역 소외계층에 전해줄 것들입니다.

이렇게 설치된 나눔 냉장고가 시장상인들이 십시일반 모은 음식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조금 뒤 냉장고 앞에는 긴 행렬이 만들어지고 물건을 나눠 받습니다.

[주민센터 직원 : "고기도 드리고 포도 드리고 떡도 드리고."]

나눔 냉장고를 찾는 사람들은 처음에는 음식을 가져가는 것이 낯설었지만, 이제는 일상이 됐습니다.

[김애자/대전시 동구 : "혼자 사는 사람은 간단하게 이렇게 주니까 상추도 주고 오이도 주고 그러니까 가져다 찍어 먹고 그러니까 좋아요. 고맙습니다."]

가득 찬 냉장고가 바닥을 보이면 다음 주에는 무슨 반찬을 만들지 어떤 찬거리를 준비할지 상인들이 삼삼오오 모여 정합니다.

[임남진/신도꼼지락시장상인회장 : "주민들과 합세, 상생해서 이런 나눔 냉장고 같은 행사를 꾸준히 이어가고, 이 시장이 없어지지 않는 한까지 꾸준하게 하겠습니다."]

지난해 11월 시작된 나눔행사, 냉장고 안이 꽉 들어차는 금요일마다 어려운 이웃들도 풍성한 밥상 앞에 앉을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정재훈입니다.
  • “이웃 정 나눠요”…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나눔 냉장고’
    • 입력 2019-07-01 09:54:44
    • 수정2019-07-01 10:02:36
    930뉴스
[앵커]

대전의 한 전통시장 상인들이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해 나눔의 냉장고를 운영하면서 훈훈한 이웃의 정을 나누고 있습니다.

정재훈 기자가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전통시장 좌판에 밑반찬부터 고기와 생선, 채소, 과일, 라면이 쌓여있습니다.

시장에서 파는 물건인데 상인들이 카트를 가져오더니 담기 시작합니다.

물건을 가득 싣고 어디로 향하는 걸까?

뒤따라가 보니 인근 주민센터에 도착합니다.

이 상황에 익숙한 듯, 공무원이 물건을 받아서 바로 냉장고에 넣습니다.

알고 보니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지역 소외계층에 전해줄 것들입니다.

이렇게 설치된 나눔 냉장고가 시장상인들이 십시일반 모은 음식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조금 뒤 냉장고 앞에는 긴 행렬이 만들어지고 물건을 나눠 받습니다.

[주민센터 직원 : "고기도 드리고 포도 드리고 떡도 드리고."]

나눔 냉장고를 찾는 사람들은 처음에는 음식을 가져가는 것이 낯설었지만, 이제는 일상이 됐습니다.

[김애자/대전시 동구 : "혼자 사는 사람은 간단하게 이렇게 주니까 상추도 주고 오이도 주고 그러니까 가져다 찍어 먹고 그러니까 좋아요. 고맙습니다."]

가득 찬 냉장고가 바닥을 보이면 다음 주에는 무슨 반찬을 만들지 어떤 찬거리를 준비할지 상인들이 삼삼오오 모여 정합니다.

[임남진/신도꼼지락시장상인회장 : "주민들과 합세, 상생해서 이런 나눔 냉장고 같은 행사를 꾸준히 이어가고, 이 시장이 없어지지 않는 한까지 꾸준하게 하겠습니다."]

지난해 11월 시작된 나눔행사, 냉장고 안이 꽉 들어차는 금요일마다 어려운 이웃들도 풍성한 밥상 앞에 앉을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정재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