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 판다 위안자이 6번째 생일 맞아
입력 2019.07.12 (12:33) 수정 2019.07.12 (12:4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타이완 국민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는 인기 스타 판다 위안자이가 여섯 번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리포트]

판다 위안자이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아침부터 많은 사람들이 타이베이 시립 동물원에 몰렸습니다.

동물원 측은 하트 모양의 각종 과일과 사탕수수로 장식된 얼음 케이크를 준비했는데요.

판다 위안자이는 왠지 귀찮은 표정입니다.

[어린이 : "판다 보고 싶어요. (방금 판다 봤지? 귀여워?) 그런데 엎드려 잠만 자요."]

판다를 보러온 사람들이 너무 많아 현장 질서가 어지럽다 보니 한때 동물원 측과 참관자 사이에 말다툼이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날도 덥고 햇빛도 강해 동물원 측은 8월 24일까지 개장 시간을 9시까지 연장할 방침인데요,

삼림욕도 즐기고 야행 동물도 볼 수 있어 사람들이 반기는 분위기입니다.
  • 타이완 판다 위안자이 6번째 생일 맞아
    • 입력 2019-07-12 12:35:14
    • 수정2019-07-12 12:44:55
    뉴스 12
[앵커]

타이완 국민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는 인기 스타 판다 위안자이가 여섯 번째 생일을 맞았습니다.

[리포트]

판다 위안자이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아침부터 많은 사람들이 타이베이 시립 동물원에 몰렸습니다.

동물원 측은 하트 모양의 각종 과일과 사탕수수로 장식된 얼음 케이크를 준비했는데요.

판다 위안자이는 왠지 귀찮은 표정입니다.

[어린이 : "판다 보고 싶어요. (방금 판다 봤지? 귀여워?) 그런데 엎드려 잠만 자요."]

판다를 보러온 사람들이 너무 많아 현장 질서가 어지럽다 보니 한때 동물원 측과 참관자 사이에 말다툼이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날도 덥고 햇빛도 강해 동물원 측은 8월 24일까지 개장 시간을 9시까지 연장할 방침인데요,

삼림욕도 즐기고 야행 동물도 볼 수 있어 사람들이 반기는 분위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