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남반구는 겨울 축제…마젤란 해협에 ‘첨벙’
입력 2019.07.17 (10:53) 수정 2019.07.17 (11:1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그런가 하면 겨울이 찾아온 남반구 칠레에서는 얼음장처럼 차가운 바닷물에 단체로 뛰어드는 행사가 열렸습니다.

태평양과 대서양 사이 마젤란 해협에 면한 칠레 최남단, 푼타아레나스 해변에서 3천여 명이 차가운 바닷물에 뛰어드는 도전을 펼쳤습니다.

[행사 참가자 : "어제까지 거의 일주일 내내 비가 내렸는데, 오늘은 볕이 잘 드는 아름다운 날이네요. 다른 말 할 필요도 없이, 정말 멋집니다."]

이 지역의 기후 특성상 바람이 세고, 비가 흩뿌릴 때가 많다는데 다행히 이날만큼은 날이 좋았다고 하네요.
  • [지구촌 Talk] 남반구는 겨울 축제…마젤란 해협에 ‘첨벙’
    • 입력 2019-07-17 10:55:27
    • 수정2019-07-17 11:12:17
    지구촌뉴스
그런가 하면 겨울이 찾아온 남반구 칠레에서는 얼음장처럼 차가운 바닷물에 단체로 뛰어드는 행사가 열렸습니다.

태평양과 대서양 사이 마젤란 해협에 면한 칠레 최남단, 푼타아레나스 해변에서 3천여 명이 차가운 바닷물에 뛰어드는 도전을 펼쳤습니다.

[행사 참가자 : "어제까지 거의 일주일 내내 비가 내렸는데, 오늘은 볕이 잘 드는 아름다운 날이네요. 다른 말 할 필요도 없이, 정말 멋집니다."]

이 지역의 기후 특성상 바람이 세고, 비가 흩뿌릴 때가 많다는데 다행히 이날만큼은 날이 좋았다고 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